검색어 입력폼

트럼프 백악관행 기세 다시 올린다 ‘드산티스, 바이든에 재역전’

한면택 워싱턴 특파원 입력 01.24.2023 02:19 PM 조회 1,555
트럼프 바이든에 11월 4포인트 열세에서 1월엔 3포인트 우세

드산티스 플로리다 주지사에 세곳 여론조사에서 모두 두자리수 압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2024년 차기 대선에서 공화당 후보로 선출되고 백악관에 재입성하는데 기세를 다시 올리고 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공화당 경선 라이벌로 꼽히는 론 드산티스 플로리다 주지사에 두자리수 격차로 다시 압도하고 있으며 조 바이든 대통령과의 가상 재대결에서도 3포인트 차이로 앞선 것으로 나타 났다

11월 중간선거에서의 공화당 신승으로 주춤해졌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백악관행에서 다시 계기를 잡고 있다

공화당 경선 라이벌들을 다시 압도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조 바이든 대통령과의 가상 재대결에서도 역전한 것으로 조사됐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조 바이든 대통령과 재대결 가능성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데 여론지지율에서도 지난해 11월에는 4포인트 열세였다가 올 1월에는 3포인트 우세로 역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에머슨 대학이 1월 19일부터 21일까지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트럼프 전 대통령은 44%의 지지율로 바이든 대통령 41%를 3포인트 차이로 앞섰다

지난해 11월 조사에서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41대 45%, 4포인트 차이로 뒤진 바 있다

공화당원의 55%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차기 대선의 공화당 대통령 후보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지지 의사를 표시했으며 민주당원의 58%는 바이든 대통령이 재선도전에 나설 것으로 내다보고 지지할 것 이라고 밝혔다

이로서 이미 재도전을 선언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앞으로 수주안에 재선도전을 공표하려는  조 바이든 대통령이 2024년 차기 대선에서 리턴매치를 벌일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더 힐을 비롯한 미 언론들이 24일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과의 재대결을 하려면 공화당 경선에서 승리해야 하는데  지난해 11월 중간선거 직후 선두자리를 내줬던 론 드산티스 플로리다 주지사에게 재역전해 두자리수 로 압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드산티스 플로리다 주지사에 비해 에머슨 대학 조사에선 55대 29%로 압도했고 모닝 컨설트 조사에선 49대 30%, 하바드 해리스 조사에선 48대 28%로 크게 앞섰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해 11월 중간선거에서 그가 전폭 지지하며 내세운 상원의원, 주지사 후보 들이 대거 낙선해 공화당의 압승을 어렵게 만들었다는 지적을 받으면서 드산티스 주지사에게 밀리는 등 크게 주춤해 재도전이 무산될지 모른다는 위기를 겪었다

그러나 15번의 투표 끝에 케빈 맥카시 하원의장이 선출되는 과정에서 트럼프 영향력이 표출되면서 백악관 재도전과 재입성의 계기를 다시 잡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고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