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다음은 입국후 PCR 검사 폐지…실내마스크 해제도 연내 윤곽

이수정 서울 특파원 입력 09.23.2022 04:12 PM 조회 4,853
[앵커]실외 마스크 완전 해제가 발표되자 그러면 실내마스크는 언제쯤 벗을 수 있을지 궁금해지는데요.전문가들은 한두달 뒤쯤 대략적 그림이 나올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실내 마스크에 앞서 완화될 조치로는 입국 뒤 하루 내 PCR 검사가 꼽히고 있습니다.

[리포트]올 겨울 코로나19와 독감 유행이 커질 수 있다는 우려에, 방역당국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조치는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유행 규모에 따라 실내 마스크를 언제 벗을지 결정하겠다는 건데, 독감의 경우 예년보다 유행이 빨라지면서 전문가들은 두 달 안에 유행 규모를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관건은 코로나19 2가 백신 접종률입니다.다음 달 11일 접종이 시작돼 월말이면 대략적 접종률이 나오는데, 올겨울 유행 규모의 가늠자가 될 수 있습니다.

실내 마스크의 경우 조건이 충족돼도 곧바로 완전 해제는 어려울 전망인데, 일단 요양시설은 착용 의무가 좀 더 이어질 전망입니다.

실내 마스크 해제에 앞서 이뤄질 가능성이 높은 조치로는 입국 뒤 하루 내 PCR 검사 중단이 꼽힙니다.증상이 없어도 진단검사를 요구하는 것이 비효율적인데다 신규 변이의 위험성이 크지 않다는 점이 이유입니다.

요양병원 대면 면회도 머지않아 방역 우수 병원을 중심으로 가능해질 전망입니다.환자 가족들의 요구가 큰 가운데, 한덕수 국무총리의 검토 지시가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방역당국은 논의를 거쳐 방역 완화 로드맵을 마련할 방침입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