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한국 연구진, 새롭게 동트는 치매 치료제 개발...새 시대 '성큼'

이수정 서울 특파원 입력 05.25.2022 04:20 PM 조회 1,933
[앵커]'고령화의 그늘'로 불리는 치매는 아직 효능이 뛰어난 치료제가 개발되지 못한 상황입니다.이에 따라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방법의 치료제 개발이 전 세계적으로 한창인데요.새롭게 동이 트고 있는 한국 치매 치료제의 개발 현황을 살펴봤습니다

[리포트]65세 이상 노인의 10% 이상이 앓고 있는 퇴행성 뇌 질환인 치매.고령화가 빠르게 진행되면서 치매 환자는 급증하고 있지만, 정작 미국 FDA의 승인을 받은 치매 신약은 단 1개뿐입니다.

이마저도 효능이 20%대에 그치는 등 논란이 일면서, 이제는 새로운 방식의 치료제 개발이 요구되고 있습니다.한국 연구진은 항암제와 같은 기존 약물이나 임상 2상에서 실패한 치매 신약 후보 물질 중에서 새롭게 치매 치료제를 발굴하는 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특히 치매 환자에게서 유래한 뇌 조직 유사체인 오가노이드를 만들어, 약물의 효능을 동물실험보다 더 정밀하게 평가하는 시스템을 구축했습니다.연구진은 지난해 항암제 2종에서 치매 치료제 가능성을 입증했고, 후속 연구결과를 곧 발표할 예정입니다.

또 다른 국내 연구진은 불필요한 단백질을 제거하는 세포 내 자가 포식 기능을 활용한 치매 신약을 개발하고 있습니다.치매 환자에게서는 비정상적인 단백질이 응집하는 현상이 일어나는데, 자가 포식 기능을 더 활성화해 이런 단백질 응집체를 없애는 겁니다.

현재 자가 포식을 활용한 치매 치료제 개발은 전 세계적으로 활발히 진행되고 있고, 해외에서는 이미 임상 2상에 돌입했습니다.

현재까지 치매 원인으로는 비정상적인 베타 아밀로이드와 타우 단백질이 가장 주목을 받았고, 대부분 치매 신약은 이를 겨냥해 개발됐습니다.하지만 이런 방식으로 개발된 치매 신약이 효능 논란이 일면서, 새로운 방식의 치료제 전략이 제2의 치매 신약을 앞당길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