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미스터리 수사단" 카리나 "제 새로운 모습과 진짜 텐션 나왔죠"

연합뉴스 입력 06.18.2024 09:01 AM 조회 1,453
'두뇌 예능 대가' 정종연 PD 신작…"몰입감을 위해 물맛까지 신경 썼다"
혜리·이용진·존박·이은지 등 출연…18일 6부작 전부 공개
카리나, 미스터리 수사단에서 만나요 그룹 에스파의 카리나가 18일 서울 마포구 호텔 나루 서울 엠갤러리에서 열린 넷플릭스 미스터리 수사단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처음 해보는 예능이라서, 일상생활에서의 제 진짜 텐션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요."(카리나)

'두뇌 예능의 대가'로 불리는 정종연 PD의 신작 '미스터리 수사단'에 출연하는 그룹 에스파의 카리나는 18일 서울 마포구 한 호텔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처음에 저는 원래 겁이 없는 편이라고 말했었는데, 촬영을 시작하니 너무 겁을 먹어서 말이 안 나올 정도였다"고 했다.

이날 6부작이 전부 공개되는 '미스터리 수사단'은 일반적인 부서에서는 해결할 수 없는 특수한 사건만을 전담하는 수사단이 기묘한 일이 벌어진 현장에서 사건을 추적해가는 내용을 그린다.

이어 "평소 추리소설이나 애니메이션을 너무 좋아하는데 첫 예능을 추리 소설로 시작할 수 있어서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카리스마 있는 리더 이미지로 많이 비치는데, 이번에는 언니 오빠들 사이에서 막내다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요. 제 새로운 모습과 제 '진짜 리액션'을 보실 수 있을 겁니다."

'미스터리 수사단' 연출을 맡은 정 PD는 작품 특유의 세계관과 그에 어우러지는 다양한 미션들을 치밀하게 설계한다는 평을 받으며 탄탄한 마니아 팬층을 다져왔다. 그동안 '대탈출', '여고추리반', '데블스 플랜' 등을 선보였다.

정 PD는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추리보다 어드벤처가 중심"이라며 "여러 방송을 하다 보니까 공포물이 특히 반응이 좋았기에 이번에는 아예 그 분야로 초점을 맞췄다"고 설명했다.

정 PD는 출연진을 몰입시키기 위해 사소한 소품까지 하나하나 신경 썼다고 강조했다.

그는 "소품의 촉감, 무게감, 냄새, 심지어 물의 맛까지 신경 써서 설계했다"며 "출연진이 저절로 긴장하게 되는 상황을 만드는 것이 연출의 가장 중요한 목적이었다"고 꼽았다.

'미스터리 수사단'에는 카리나를 비롯해 코미디언 이용진, 이은지, 가수 존박, 이혜리, 배우 김도훈 등이 출연한다.

출연진은 단 6시간 이내에 생년월일이 모두 같은 실종자 3명을 수상한 폐공장 속에서 찾아내라는 미션을 받고, 잠수함 미다스호 승조원 6명의 생사를 확인하고 충격적인 사건의 진상을 파헤치기도 한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