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박진영 위버스콘 무대에 방시혁 깜짝 등장…"사랑하는 동생"

연합뉴스 입력 06.17.2024 09:13 AM 조회 1,700
JYP엔터서 '음악적 동반자'…박진영 "시혁아 고맙다"·방시혁 기타 연주


박진영은 16일 오후 인천 영종도 인스파이어 아레나에서 열린 위버스콘 무대에서 대표곡 '난 여자가 있는데'를 부르며 "2001년도에 이 곡을 처음 만들고, 이 기타 연주를 개발해낸 사람이 바로 제 사랑하는 동생 방시혁"이라고 소개했다.

방시혁 의장은 음악 프로듀서로 JYP엔터테인먼트에서 박진영과 오랜 기간 호흡을 맞춘 인연이 있다.

박진영은 "22년 만에 다시 (방)시혁이의 기타로 이 노래를 부르게 된다. 간다 시혁아"라고 말하며 친분을 과시했다. 방 의장은 이날 박진영의 옆에서 기타 연주로 호흡을 맞췄을 뿐 별다른 말은 하지 않았다.

그는 "이왕 시혁이를 무대에 데리고 나온 김에 굉장히 많이 써먹으려 한다"며 "여러분 25년 전으로 돌아가서, 저랑 시혁이랑 구멍 뚫린 모기장으로 들어오는 모기를 잡으면서 함께 만들었던 노래다. 여러분이 태어나기 전일 것"이라고도 했다.

또 "그래서 이번에는 저와 시혁이가 함께 동고동락하면서 만들었던 그 노래들을 들려드리겠다"며 그룹 지오디(god)의 히트곡 '거짓말'을 들려줬다.

박진영은 지오디의 또 다른 대표곡 '촛불 하나'를 부르면서는 "시혁아 고마워"라고 고마움을 나타내기도 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