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새 디스플레이 탑재하고 덩치 키운 "뉴 미니 컨트리맨" 출시

연합뉴스 입력 06.13.2024 09:27 AM 수정 06.13.2024 11:29 AM 조회 227
7년만에 3세대 완전변경…"차체·실내공간 키운 패밀리카"
삼성디스플레이 협업 9.4인치 원형 OLED 디스플레이
올리버 하일머 미니 디자인 총괄[촬영 임성호]
BMW그룹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미니(MINI)의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모델 컨트리맨이 7년 만에 차체를 키우고 첨단 사양을 강화한 완전변경 모델로 돌아왔다.

미니코리아는 13일 서울 성동구 에스팩토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컨트리맨의 3세대 모델 '뉴 미니 컨트리맨'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뉴 미니 컨트리맨의 차체는 이전 세대보다 한층 커졌다.

기본 클래식 트림 기준으로 전장과 전폭, 전고는 각각 150㎜, 25㎜, 105㎜ 늘었다. 축거도 2천690㎜로 20㎜ 증가했다. 차체가 커지면서 내부 공간도 넓어졌다.

트렁크 용량은 기본 450L에서 505L로 늘었다. 뒷좌석을 접을 경우 최대 1천530L에 이른다.

올리버 하일머 미니 디자인 총괄은 "온 가족을 위한 차량으로 거듭난 뉴 미니 컨트리맨은 차체 크기와 실내 공간이 비약적으로 진화했을 뿐 아니라 외관, 특성, 경험적 측면에서도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뉴 미니 컨트리맨[미니코리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뉴 미니 컨트리맨의 외관은 고유의 각진 헤드라이트를 비롯해 디자인 헤리티지를 계승했다. 동시에 가느다란 선으로 윤곽을 강조한 새 팔각형 그릴과 세로형 후면등 등으로 현대적 감각을 더했다.

내부에는 새로운 원형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대시보드 중앙에 위치한 직경 240㎜(약 9.4인치) 원형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에 계기판, 내비게이션, 공조 제어, 인포테인먼트 기능이 통합됐다.

미니가 초기 아이디어부터 개발까지 전 과정에서 삼성디스플레이와 협업해 내놓은 결과물이다. 공동 개발은 약 4년에 걸쳐 이뤄졌다.

임지수 삼성디스플레이 프로는 "일명 '미니다움'으로 불리는 미니멀하면서도 클래식한 미니의 디자인 정통성을 유지하기 위해 삼성 OLED는 또 한 번의 혁신을 꾀했다"며 "삼성의 OLED 기술력이 집약된 원형 디스플레이는 화질, 안전, 친환경 측면에서 기존 디스플레이와 차원이 다른 사용자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소개했다.

 

미니에 탑재된 원형 디스플레이 실물 소개하는 임지수 삼성디스플레이 프로[촬영 임성호]



뉴 미니 컨트리맨은 최신 운영체제인 '미니 오퍼레이팅 시스템(OS) 9'을 갖춰 티맵모빌리티 기반의 한국형 내비게이션을 비롯한 게임과 영상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트림은 클래식과 페이버드, 고성능 JCW 등 3가지로 구성됐다. 모두 트윈파워 터보 4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다.

클래식, 페이버드 트림은 최고출력 204마력, 최대토크 30.6㎏·m를, JCW는 최고출력 317마력, 최대토크 40.8㎏·m를 낸다.

아울러 미니코리아는 이날 가솔린 모델인 '3-도어 뉴 미니 쿠퍼'와 순수전기 모델인 '뉴 올-일렉트릭 미니 쿠퍼' 및 '뉴 올-일렉트릭 미니 컨트리맨' 등 3개 모델을 추가로 공개했다.

이른바 '뉴 미니 패밀리'로, 다음 달 3-도어 뉴 미니 쿠퍼를 시작으로 올해 하반기 국내에 순차 출시될 예정이다. 

 

더 뉴 미니 패밀리[촬영 임성호]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