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테슬라, 중국 내 완전자율주행 서비스 출시 한걸음 더 다가가"

연합뉴스 입력 06.11.2024 09:38 AM 수정 06.11.2024 03:15 PM 조회 302
"바이두로부터 '도로→차선 수준' 업그레이드된 지도 받기로 계약"
테슬라가 바이두로부터 업그레이드된 지도 소프트웨어를 받기로 해 중국 내 완전자율주행(FSD) 서비스 출시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고 미국 CNN방송이 10일(이하 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중국 포털 업체 바이두는 지난 8일 "테슬라 자동차에 차선 수준(lane-level) 내비게이션 서비스를 제공한다"며 "방향 전환에 앞서 차선 추천을 포함한 자세한 정보를 제공해 안전을 강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바이두는 2020년부터 테슬라에 지도 서비스를 제공해왔지만, 그동안 '도로 수준'(road-level)으로 제한돼 차선 수준 서비스보다 덜 정확하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에 따라 테슬라의 연내 중국 내 FSD 서비스 출시 목표에 파란불이 켜졌다.

테슬라는 중국에서 오토파일럿(Autopilot) 기능은 제공하고 있지만, FSD는 당국의 데이터 규제 때문에 아직 내놓지 못하고 있다.

중국 관련 규정에 따르면 모든 자율주행 시스템은 일반도로 운행에 앞서 지도 제작 관련 자격을 얻어야 하고, 외국기업의 경우 허가받은 중국 기업과 파트너십을 맺어야 한다.

FSD 서비스가 중국에서 출시되면 테슬라는 고전하는 중국 시장에서 매출을 확대할 기회를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