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제네시스, 뉴욕 맨해튼서 꽃 전시회…"생화와 디지털 기술 결합"

연합뉴스 입력 05.28.2024 09:21 AM 수정 05.31.2024 03:06 PM 조회 284
제네시스, '블룸타니카: 자연과 혁신이 만나는 곳' 전시 개최

제네시스는 이달 초부터 다음 달 9일까지 미국 뉴욕 맨해튼에 있는 복합문화공간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에서 꽃 전시회를 한다고 24일 밝혔다.

전시회 주제는 '블룸타니카: 자연과 혁신이 만나는 곳'으로, 개장 이후 약 2주 만에 관람객 1만6천명 이상이 전시회장을 방문했다.

제네시스는 한국 정원과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이번 전시회가 고급 브랜드 제네시스와 세계적 꽃 아티스트인 제프 리섬의 협업을 통해 현지에서 큰 관심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생화와 디지털 기술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전시'로 초현실적인 감각을 체험하게 하면서 전시물에 녹아든 한국의 미도 느낄 수 있게 했다는 설명이다.

전시는 1층 전시실과 지하 무대 공간에서 이뤄진다. 전시실에서는 꽃 장식물들과 제네시스 차량 디자인이 어우러진 모습을 볼 수 있다.

송민규 제네시스사업본부장 부사장은 "이번 전시회가 고객 접점의 스펙트럼을 넓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경로를 통해 글로벌 고객들에게 한국의 미를 알리겠다"고 말했다. 

 

제네시스, '블룸타니카: 자연과 혁신이 만나는 곳' 전시 개최(서울=연합뉴스) 제네시스는 오는 6월 9일까지 미국 뉴욕 맨해튼에 위치한 복합문화공간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에서 '블룸타니카: 자연과 혁신이 만나는 곳(Bloomtanica: Where Nature Meets Innovation)' 전시회를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은 '블룸타니카: 자연과 혁신이 만나는 곳' 전시장 전경. 2024.5.24 [현대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