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미니돼지 심장 이식받은 영장류 100일 생존…"최장 기록"

연합뉴스 입력 05.28.2024 09:18 AM 조회 146
안전성평가연구소는 형질전환 미니돼지의 심장을 이식받은 영장류가 국내 최장 생존 기록을 달성했다고 27일 밝혔다.

연구소는 건국대병원, 바이오기업 옵티팜과 공동 연구를 통해 지난 2월 16일 형질전환 미니돼지의 심장을 영장류에 이식했다.

이날 기준 100일 동안 생존해 국내 '이종'(異種) 간 심장 이식을 받은 영장류 중 최장 생존 기록을 달성했다. 기존 기록은 건국대병원 연구진이 달성한 60일이었다.

안전성평가연구소는 장기를 이식받은 원숭이의 거부 반응과 혈액생화학적 반응을 모니터링해 면역 억제 조절에 성공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의 보건의료기술연구개발 사업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해당 사업은 2027년까지 이종 세포와 조직, 고형 장기(신장·심장·간) 분야에서 각 1건의 임상 신청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