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역시 대세" 임영웅, 작년 200억원 넘게 벌었다

연합뉴스 입력 05.23.2024 09:00 AM 수정 05.23.2024 09:28 AM 조회 1,055
소속사 물고기뮤직 감사보고서 분석…임영웅이 회사 지분 50% 보유
가수 임영웅이 작년 한 해 200억원 이상 벌어들인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소속사 물고기뮤직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임영웅은 지난해 '용역비'로 193억원을 정산받았다.

여기에다 '소속 아티스트 미지급금'으로 돼 있는 32억원에 작년 물고기뮤직 배당액 10억원을 더하면 임영웅이 올린 수익은 약 235억원에 이른다.

물고기뮤직의 소속 가수는 임영웅이 유일하다.

물고기뮤직은 신정훈 대표 외 2인이 지분 50%, 임영웅이 지분 50%를 각각 갖고 있어 임영웅이 최대 주주다. 물고기뮤직은 지난해 배당금으로 총 20억원을 썼기에 임영웅의 몫은 절반인 10억원으로 볼 수 있다.

임영웅은 지난해 전국투어 '아임 히어로'(IM HERO)를 공연마다 매진시키고, 작년 6월 발표한 신곡 '모래알갱이'를 히트시키는 등 최고의 인기를 과시했다.

물고기뮤직의 작년 매출은 361억원으로 전년 대비 1.0% 증가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