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김하성, 신시내티전 1볼넷 1도루…4경기 연속 안타는 마감

연합뉴스 입력 05.22.2024 09:50 AM 조회 327
김하성(28·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2경기 연속 도루에 성공했다.
김하성은 21일(현지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신시내티 그레이트아메리칸 볼파크에서 열린 202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정규시즌 신시내티 레즈와 방문 경기에 9번 타자 유격수로 선발 출전해 2타수 무안타 1볼넷을 남겼다.

시즌 타율은 0.216에서 0.214로 소폭 내려갔다.

3회 첫 타석에서 날카로운 땅볼 타구가 투수 정면으로 향해 아웃됐던 김하성은 5회 2사 후 볼넷을 골라냈다.

시즌 30번째 볼넷으로 팀 내 최다이며, 내셔널리그(NL) 공동 4위다.

김하성은 곧바로 2루를 훔쳐 시즌 11호 도루에 성공했으나, 후속 타자 루이스 아라에스가 내야 땅볼로 아웃돼 득점에는 실패했다.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페르난도 크루스의 스플리터에 속아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날로 김하성은 최근 4경기 연속 안타를 마감했다.

산발 5안타에 그친 샌디에이고는 신시내티에 0-2로 패해 25승 26패로 승률 5할이 무너졌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