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연방 하원, '이란산 석유 거래하는 외국' 제재 법안 통과

이황 기자 입력 04.22.2024 08:38 AM 조회 2,316
연방 하원이 중국 측의 이란산 석유 거래를 제재하는 법안을 가결한 데 이어 다른 국가에도 비슷한 제재를 적용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연방 하원은 지난 19일 미국의 기존 제재 대상 이란산 석유를 고의로 취급하는 외국의 정유소나 항구, 선박 등을 제재하는 법안을 찬성 360표 대 반대 58표로 가결했다.

이란산 원유를 취급하다 적발되는 경우 선박은 2년간 미국 내 항구로의 입항이 금지된다.

이 법안은 앞서 중국만 대상으로 포함했던 비슷한 내용의 세컨더리 제재 즉, 제3자 제재를 모든 외국 거래 관계자로 확대한 것이다.

미국 하원은 지난 15일 이란의 이스라엘 공격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중국 금융기관과 미국의 제재를 받는 이란 은행 간 모든 석유 및 석유 제품 거래를 제재 대상으로 삼는 법안을 찬성 383표 대 반대 11표로 가결했다.

외국 거래 당사자까지 3자 제재를 확대하는 법안은 19일 우크라이나, 이스라엘, 대만을 지원하는 총 950억 달러 규모의 안보 패키지 예산안과 함께 하원을 통과했다.

이들 법안은 수일 안에 상원을 통과할 것이 유력시된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