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브라질 북동부서 관광버스 전복 9명 사망·23명 부상

연합뉴스 입력 04.11.2024 09:03 AM 수정 04.11.2024 10:33 AM 조회 205
보도에 따르면 이 버스는 전날 오후 1시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출발해 이날 오전 9시에 관광도시 포르투세구루에 도착할 예정이었다.

사고 당시 버스에는 운전자 2명을 포함해 34명이 탑승하고 있었다.

버스 승객 바니아 미치아 씨는 "(사고 당시) 버스에는 20년 넘게 주기적으로 함께 여행해온 퇴직자 모임 멤버들이 타고 있었으며, 2022년에도 동일한 여행을 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사고 당시 새벽이었지만 나를 포함해 많은 사람이 깨어 있었다. 트럭 한 대가 앞에서 차선을 변경했고, 트럭 라이트가 시야를 방해한 것 같다"면서 "나는 앞이 훤히 보이는 자리에 있었는데 갑자기 (빛 때문에) 아무것도 볼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연방고속도로경찰 측은 아직 정확한 사고 원인을 밝히지 않고 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