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아이유, 대만공연서 강진 위로…감동한 팬, 한동안 자리 못 떠

연합뉴스 입력 04.08.2024 09:01 AM 조회 711
타이베이 아레나에서 열린 아이유 월트 투어 'H. E. R' [촬영 김철문]



가수 아이유가 최근 강진으로 슬픔에 젖은 대만 타이베이 팬을 위로했다고 연합보와 중국시보 등 대만언론이 8일 보도했다.

아이유는 지난 6∼7일 타이베이 아레나에서 열린 월드투어 'H. E. R' 공연콘서트 마지막에 중국어·영어·한국어 등 3개 언어 자막으로 "화롄 지진 희생자와 유가족에 깊은 추모와 애도를 표하며, 지진 수습에 만전을 기하는 모든 분들께 감사와 응원을 보냅니다"라는 위로 메시지를 전했다.

이에 현지 '유애나'(아이유 팬덤)들은 이같은 아이유의 진심 어린 표현에 매우 감동해 오랫동안 자리를 뜨지 않았다고 현지 매체는 전했다.



아이유 콘서트의 대만 지진 관련 자막 [대만 경제일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아이유는 앙코르 무대에서도 '러브 포엠'(Love poem)을 통해 지진으로 인해 상처 입은 팬 마음을 어루만졌다.

그는 이번 공연에서 힙합과 R&B 기반으로 귀에 감기는 라임(rhyme)과 동요 같은 멜로디가 특징인 '홀씨' 등을 선보였다.

아이유는 "여러분의 언어로 인사하고 싶어 연습을 많이 했다"면서 열광하는 팬과 중국어로 소통하기도 했다.

타이베이 공연만을 위한 카드 케이스와 열쇠고리도 팬에게 선물했다.

아이유는 서울을 비롯해 전 세계 18개 도시에서 월드투어 'H.E.R'을 진행 중이다.

한편, 대만 동부 화롄현 인근에서는 지난 3일 규모 7.2(미국·유럽 지진당국 발표는 7.4) 강진이 발생했으며 지금까지 13명이 숨졌고 6명이 실종됐다. 당국은 약 700회의 여진 속에 유명 관광지 타이루거(太魯閣) 국가공원 등에서 구조작업을 이어가고 있다.



카드 케이스와 열쇠고리 [촬영 김철문]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