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개그맨 양세형, 시집 "별의 길" 인세 전액 기부

연합뉴스 입력 02.27.2024 09:02 AM 조회 613
양세형, 등대장학회에 시집 인세 전액 기부 왼쪽에서 세 번째가 양세형, 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박준영 변호사 [이야기장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개그맨 양세형이 시집 '별의 길' 인세 전액을 재단법인 등대장학회에 기부했다고 출판사 이야기장수가 26일 밝혔다.

'별의 길'은 양세형이 지난해 12월 펴낸 시집으로 자작시 88편이 수록돼 있다.

양세형이 기부한 등대장학회는 경찰의 강압 수사로 살인범으로 몰려 21년간 무고하게 옥살이를 한 최인철·장동익 씨 등 재심을 통해 누명을 벗은 사람들과 이들의 재심 재판을 맡았던 박준영 변호사가 함께 만든 공익재단이다.

양세형의 첫 시집 '별의 길'은 출간 두 달 만에 7쇄를 찍었고, 현재 주요 서점의 시 부문 베스트셀러 상위권에 올라 있다.

양세형은 향후 발생하는 인세도 전액 등대장학회에 기부하기로 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