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EPL 8호골 터뜨린 황희찬, 압도적 지지로 "맨 오브 더 매치"

연합뉴스 입력 12.06.2023 09:21 AM 조회 730
스카이스포츠서도 최우수선수 선정…평점도 상위권
황희찬[로이터=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시즌 8호 골과 함께 두 자릿수 공격포인트를 돌파한 황희찬(울버햄프턴)이 또 한 번 경기 최우수선수의 영예를 안았다.

황희찬은 5일(현지시간) 영국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번리와의 2023-2024 EPL 15라운드 홈 경기를 마치고 리그 공식 홈페이지에서 투표로 선정하는 '맨 오브 더 매치'로 이름을 올렸다.

이날 마테우스 쿠냐, 파블로 사라비아와 울버햄프턴의 선발 공격진을 이룬 황희찬은 전반 42분 사라비아, 쿠냐로 이어진 패스를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로 마무리하는 득점포로 1-0 승리를 이끌었다.

울버햄프턴의 2연패 탈출을 결정짓는 결승 골이 된 이 득점으로 황희찬은 이번 시즌 리그 8골째를 기록, 도움 2개와 함께 공격 포인트 10개를 돌파했다.

2021-2022시즌부터 울버햄프턴에서 뛰어온 황희찬이 EPL 한 시즌 두 자릿수 공격 포인트를 달성한 건 처음이다. 



황희찬의 골 장면 [로이터=연합뉴스]



황희찬은 번리전 이후 진행된 맨 오브 더 매치 투표에서 총 1만147표 중 83.5%라는 압도적인 지지를 받으며 1위에 올랐다. 2위가 울버햄프턴의 골키퍼 대니얼 벤틀리였는데, 득표율이 6.4%일 정도로 결승 골의 주인공인 황희찬에게 표가 몰렸다.

황희찬은 지난달 28일 풀럼과의 13라운드에 이어 2경기 만에 다시 리그 공식 홈페이지 '맨 오브 더 매치'로 뽑혔다.

당시엔 페널티킥을 유도하고 직접 넣는 등의 활약을 인정받았으나 팀이 종료 직전 실점하며 2-3으로 져 마냥 웃을 수 없었는데, 이날은 승리로 직결되는 골과 함께 맨 오브 더 매치 선정의 기쁨을 누리게 됐다.

영국 스카이스포츠도 황희찬에게 사라비아 등과 더불어 이날 출전 선수 중 가장 높은 평점 8을 주며, 경기 최우수선수에 해당하는 '플레이어 오브 더 매치'로 꼽았다.

풋몹 평점에서도 황희찬은 양 팀 통틀어 최고점인 7.8을 받았다.

후스코어드닷컴은 황희찬에게 울버햄프턴 선수 중 4번째로 높은 7.2점을 매겼다. 최고점은 사라비아의 7.6이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