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교통사고 낸 뒤 납치..17살 청소년 4일 만에 구출

박현경 기자 입력 09.25.2023 04:52 AM 수정 09.25.2023 07:08 AM 조회 3,480
LA지역에서 납치당해 인질로 잡혔던 한 청소년이 나흘 만에 약 160마일 떨어진 곳에서 경찰에게 구출됐다.

연방 검찰에 따르면 20대 납치범 3명에게 인질로 잡혀 있던 17살 청소년을  지난주 금요일인 22일 경찰이 중가주 산타마리아시의 한 모텔에서 구출했다.
납치범들은 지난 18일 오전 샌버나디노 카운티에서 이 청소년이 타고 있던 차량이 자신들의 SUV와 충돌하게금 만들었다.

이어 이 청소년이 차에서 내리자 용의자 2명이 이 청소년을 자신들의 SUV에 강제로 태워 납치했다.
이후 이들은 멕시코 전화번호로 나흘간 청소년의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어 50만 달러를 요구했고, 돈을 주지 않으면 아들을 해치겠다고 협박했다.
연방 수사국 FBI는 CCTV 영상 등을 조사해 인질범들의 행방을 추적하다 산타마리아시의 한 모텔 방 안에서 쓰러져 있는 청소년을 발견했으며 용의자 3명을 체포했다.
FBI는 방 안에서 총기가 발견됐다며 소년의 가족은 납치범에게 몸값을 지불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용의자들은 납치 혐의로 기소됐으며 오늘(25일) 오후 재판에 출석할 에정이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