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차 바퀴로 들어간 전기모터…현대모비스 "인휠 시스템" 개발

연합뉴스 입력 03.20.2023 09:45 AM 조회 721
전비 향상·주행 성능 개선 가능…양산 목표로 신뢰성 검증중
현대모비스 인휠 기술이 탑재된 e-코너 시스템 [현대모비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현대모비스[012330]는 자동차 바퀴 휠에 전기모터를 넣는 '인휠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인휠 시스템은 각 바퀴에 구동 모터를 달아 동력 성능을 극대화되는 것은 물론 제자리 회전(제로턴)이나 게처럼 옆으로 이동하는(크랩주행) 움직임도 가능하게 해준다.

현대모비스는 인휠 시스템의 구동 모터와 제어기 기술을 모두 자체 개발했다. 현재 아이오닉 5를 기반으로 개발 차량을 구성해 현대차[005380]와 양산을 위한 신뢰성 검증 작업을 진행 중이다.

인휠 시스템의 장점으로는 동력 효율 및 전비 향상, 항속 거리 증대, 주행 성능 개선, 특수 모션 구현 등이 있다.

차량에 인휠 시스템을 적용하면 구동력을 바퀴에 전달해주는 별도의 구동력 전달 부품이 필요 없다. 이에 따라 구동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고 전비 향상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

기존 구동 시스템이 바퀴 안으로 들어가기 때문에 여유 공간이 생기고, 해당 공간에 큰 배터리나 추가 배터리를 장착하면 주행 거리도 늘어난다.

인휠 시스템의 모터는 4개 바퀴를 각각 제어해 동력을 효율적으로 배분한다.

실제로 현대모비스가 개발한 4륜 인휠 시스템은 전후좌우 효율적인 토크 분배를 통해 약 20% 이상의 전비 개선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모비스는 인휠 시스템을 중심으로 전자식 조향, 제동, 현가 기술이 융합된 통합 솔루션인 'e-코너 시스템'을 향후 5년 안에 개발한다는 목표다.

현대모비스 전동화BU장인 오흥섭 전무는 "인휠 시스템의 실제 양산이 가능하도록 올해 말까지 내구 신뢰성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라며 "미래 모빌리티에 대응할 수 있도록 기술 완성도를 높여나가겠다"고 말했다



인휠 시스템이 장착된 차량 [현대모비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