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가상화폐거래소 크라켄, 직원 30% 해고…코인 침체·FTX 여파

연합뉴스 입력 11.30.2022 03:42 PM 조회 265
미국 가상화폐거래소 크라켄 로고[크라켄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 가상화폐거래소 크라켄은 30일(현지시간) 코인 시장 침체와 FTX 파산신청 사태 여파로 글로벌 직원 중 30%에 해당하는 1천100명을 해고한다고 밝혔다.


크라켄은 성명에서 "올해 초부터 거시 경제와 지정학적 요인이 금융 시장을 짓누르고 있고 불행하게도 금융 시장에 대한 부정적인 영향은 계속되고 있다"며 다른 비용 절감 대책을 모두 사용해 정리해고가 불가피하다고 설명했다.

블룸버그와 로이터 통신은 코인베이스와 제미니 등 경쟁 거래소의 인력 구조조정에 이어 크라켄도 해고에 착수했다며 금리 인상과 경기 침체 우려에 따른 가상화폐 가격 하락과 FTX 붕괴 사태 등이 시장 불확실성을 더욱 키웠다고 진단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