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아이폰 위탁제조업체 '폭스콘' 미국서 전기차 생산 시작

김신우 기자 입력 09.29.2022 10:43 AM 조회 3,493
아이폰 조립업체인 대만의 폭스콘이 소유한 오하이오주 공장에서 전기차 스타트업 로즈타운이 첫 전기 픽업트럭을 생산했다.

로즈타운은 오늘 (29일) 폭스콘 소유의 전기차 공장에서 풀사이즈 전기 픽업 '인듀어런스' 생산을 개시했다며 연내 50대를 고객에게 인도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세계 최대의 아이폰 위탁 제조업체인 폭스콘은 전기차를 미래 사업으로 선정하고 관련 투자를 늘려왔다.

폭스콘은 지난 5월 자금난에 몰렸던 로즈타운의 오하이오주 전기차 공장을 2억3천만 달러에 인수했고, 로즈타운에 5천500만 달러를 투자했다.

폭스콘은 전기차 업체 피스커와도 손을 잡고 오하이오주 공장에서 전기차를 생산할 계획이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