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에어비앤비, 전 세계 숙소에서 영구적으로 파티 금지

이황 기자 입력 06.28.2022 09:56 AM 조회 4,550
숙박 공유업체 에어비앤비가 오늘(28일) 숙소에서 파티를 여는 것을 전 세계적으로 금지하기로 했다.
에어비앤비는 이날 주위에 지장을 주는 파티와 행사를 영구적으로 금지한다고 발표했다고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

대규모 행사를 개최하기 위해 하룻밤 숙소를 예약하는 '파티 하우스'도 역시 금지된다.

에어비앤비는 2019년 한 숙소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져 5명이 숨진 뒤 잠정적인 파티 금지 조치를 내렸는데 이번에 이를 항구화한 것이다.

이 숙박임대 플랫폼은 2020년 8월에는 코로나19사태가 터지자 모든 파티에 대한 금지 조치를 전 세계적으로 확대했다. 이후 파티를 벌였다는 신고 건수가 전년보다 44% 감소했다.

에어비앤비는 잠정적인 금지 조치가 효과가 있는 것으로 입증됐다며 이에 따라 오늘 이 금지 조치를 우리의 정책으로 공식 명문화한다고 밝혔다.

하지만 현실적으로 외진 숙소를 빌린 이용자들이 주인이 없을 때 사람들을 초청해 파티를 벌이는 것을 모두 단속할 수는 없는 실정이다. 

에어비앤비는 파티 금지 규정을 위반한 이용자는 계정 일시 정지부터 퇴출에 이르는 제재를 받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2021년의 경우 6천600여명의 이용자가 파티 금지 위반으로 일시 정지 조치를 당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