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에인절스 구단 "최연소 노히터" 디트머스, MLB 이주의 선수

연합뉴스 입력 05.17.2022 09:53 AM 조회 488
에인절스 디트머스


노히트노런을 달성한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의 좌완 투수 레이드 디트머스(23)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이주의 선수상을 받았다.

MLB 사무국은 16일(현지시간) 디트머스를 아메리칸리그(AL) 5월 둘째 주 '이주의 선수'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디트머스는 지난 11일 탬파베이 레이스와 홈 경기에서 9회까지 볼넷 1개만을 내주며 2탈삼진 무실점으로 12-0 승리를 이끌었다.

디트머스는 구단 역사상 12번째이자 최연소 노히트노런을 달성했다.

내셔널리그(NL)에서는 필라델피아 필리스의 간판타자 브라이스 하퍼(30)가 선정됐다.

하퍼는 6경기에서 타율 0.608(23타수 14안타), 3홈런, 8타점의 불방망이를 휘둘렀다.

하퍼가 이주의 선수상을 받은 건 통산 7번째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