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LAPD 노조 수장 "통제불능 LA 관광오지 말아라"/미행강도 예방법

박현경 기자 입력 12.08.2021 09:39 AM 수정 12.08.2021 09:49 AM 조회 8,693
*최근 강도사건 등이 잇따라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LAPD 노조 수장이 관광객들을 향해 경고했습니다. 올 연말 LA에 놀러오지 말라고 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남가주 주민들은 올 연말 강도 피해를 당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하겠습니다.

박현경 기자!

1. 강도 사건이 끊이지 않고 발생하는 분위기네요?

네, 지난달 말에는 베벌리힐스에서 쇼핑한 한인 부부가 LA한인타운 식당에서 식사하고 차에 타려다 강도피해를 입은 사건은 한인사회에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이 사건으로 롤렉스 시계와 또다른 6만 달러 가치 시계 명품 가방 그리고 휴대전화를 강탈당했죠.

떼강도며, 미행강도며 자주 발생하고는 있습니다만, 베벌리힐스부터 한인타운 한복판 식당까지 쫓아와 기다렸다가 강도행각을 벌였다는 것은 많은 한인들의 경각심을 일깨웠습니다.

그런가하면 어제 이른 새벽에는 LA다운타운 인터콘티넨탈 호텔 발레파킹 부근에서 투숙객 3명이 무장 강도단에게 10만 달러 어치 시계와 쥬얼리를 강탈당했습니다.

다운타운이긴 합니다만, 호텔 주차장이 위험하다는 생각을 잘 하진 않는데다 이 호텔 역시 한인들이 종종 찾는 곳인 만큼 또 한번 요즘 상황이 얼마나 심각한지 잘 깨닫게 했습니다.



2. 한인들 사이에서도 강도사건에 대한 불안감이 커질 수 밖에 없죠?

그렇습니다.

자칫 잘못하단 ‘나도 강도를 만날 수 있겠구나’ 하는 생각을 하게 되고요.

롤렉스 등 값비싼 시계, 명품가방, 쥬얼리 이런 것을 걸치면서도 혹여나 강도피해를 입은건 아닐까 불안해 하는 한인들을 쉽게 만나볼 수 있습니다.

한인들은 서로서로 어디에서 어떤 사건이 발생했는지 소식을 공유하며 조심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나누기도 합니다.



3. 이런 가운데 LAPD 경찰 노조 수장조차도 ‘당신의 안전을 보장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고요?

네, LAPD 경찰들을 대표하는 노조, LA Police Protective League라고 있습니다.

이 노조의 제이미 맥브라이드 수장은 한 주요 TV방송과 인터뷰에서 그렇게 말했습니다.

“우리는 당신의 안전을 개런티할 수 없다”고요.

이어 이건 정말 정말 out of control 통제 불능이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내가 사람들에게 전에 말한적이 있는데 영화 Purge와 같다고 비유했습니다.

영화 Purge는 에단 호크 주연의 호러 영화로, 1년 중 하루에 폭행이나 살인 등 대부분 범죄가 허용되는 사회를 그린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그런데 맥브라이드는 영화처럼 24시간이 아니라 실제로 이들은 원하는 것을 얻기 위해 범죄를 저지를 365일이 있다고 전했습니다.



4. 상황의 심각성을 강조한 것처럼 보여지는데, 그러면서 관광객들을 향해 경고했다고요?

네, 한마디로 LA에 놀러오지 말라는 것입니다. 너무 위험하니깐요.

맥브라이드는 LA에 오려고 생각하는 사람 누구에게든 자신의 메세지는 특별히 연말 시즌에는 오지 않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즉, 지난 인터뷰에서 한 말을 종합해보면 LAPD도 상황을 통제할 수 없어 당신의 안전을 보장할 수 없고 하니 관광객들은 이렇게 위험한 곳에 오지 말아야 한다고 풀어볼 수 있습니다.



5. 관광객들은 놀러오지 않을 선택을 할 수 있다고 치지만, 이곳에 사는 주민들은 뭐가 됩니까?

네, 안그래도 그 LAPD 노조 수장의 경고는 단연 LA주민들에게도 상당한 메세지로 받아들여질 수 밖에 없습니다.

통제 불가능 상태로 당신의 안전을 보장할 수 없다는 말이 단순히 관광객들에게만 적용되겠느냐 하는 점 때문입니다.

관광객들이야 놀러오지 말라고 얘기할 수 있지만 LA사는 주민들한테 떠나라고 할 순 없는 것이잖아요?!

조심해야 한다는 당부를 넘어 불안감을 오히려 키웠다는 지적입니다.



6. 그러자 LAPD 국장은 즉각 반박하고 나섰죠?

네, 마이클 무어 LAPD국장은 통제 불능이 아니라고 반박했습니다.

통제를 잃은 나사가 아니라고 말했고요.

우리가 문제를 묵인하거나 또는 태만하게, 부주의하게 접근하지 않는게 중요한 것이라고 무어 국장은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알리고 조심하라고 요청하는 것이라는 입장을 나타냈습니다.



7. 그렇다면 마이클 무어 국장은 관광객들도 놀러와도 된다는 입장인가요?

네, 그 부분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는데요.

관광객들이 LA로 오는 것은 안전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무어 국장은 확신하는데, 이곳이 전국 다른 어느 지역 만큼이나 안전하다고 강조했습니다.



8. 그렇지만 올해 LA지역 각종 범죄율이 급증했고, 특히 강도 범죄는 지난주에만 200여 건 발생해 올해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안전하다고 생각하기는 쉽지 않을 듯 싶습니다?!

네, 앞서 한인들도 불안해한다고 전해드렸고, 지역 주민들 상당수가 불안감을 감추지 못하는 분위기입니다.

6개월 전 위스컨신에서 LA로 이사왔다는 한 여성은 특히 어두컴컴 해졌을 때 거리를 걷는 것은 상당히 무섭다고 말합니다.

자신이 사는 지역은 대체로 치안이 괜찮다 생각했는데 생각만큼 그렇지 않은 것으로 보여지고 그래서 해가 지고 어둑어둑 해졌을 때 집밖을 나서야 하면 혼자 나가지 않고 항상 누군가를 데리고 함께 나간다고 했습니다.

이렇게 요즘 나름의 방식으로 강도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주의를 기울이는 주민들은 많아지는 분위기입니다.



9. 강도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방법으로는 어떤게 있는지 짚어보죠?

네, 경찰은 우선 고가의 물건들을 눈에 띄지 않는 곳에 보관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지금 미행 강도단이 많이 강탈한 금품이 고가의 시계, 쥬얼리, 명품백 같은 것입니다.

이들이 이런 고가의 금품을 보고 미행을 시작했을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물론 시계나 쥬얼리나 다 보이지 않게 하고 다닌다는 것이 말이 되지 않는 얘기일 수도 있죠.

그래도 요즘 같은 때에는 되도록이면 잠시 집에 놔두고 다니거나 밖에 갖고 나온다면 안전한 필요한 곳에서만 하고 표적이 될 만한 곳에서는 하지 않는게 좋겠습니다.

그리고 휴대전화 보면서 다니는 경우도 많은데요.

그렇게 휴대전화만 쳐다보게 되면 아래만 보는 등 주의를 경계하기 어렵습니다.

경찰은 그럴 경우 강도 범죄의 타겟이 될 수 있는 만큼 주변을 항상 살피라고 조언했습니다.



10.  그리고 요즘 강도사건들을 보면,   차를 타고 미행해 오는 경우가 적지 않은 듯 싶습니다?!

맞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차타고 운전해 가면서도 어떤 차가 따라오진 않는지 살피는 것도 중요한데요.

3 Right Turn 법칙을 시도해 보시기 바랍니다.

운전중 수시로 룸미러를 이용해 주위를 살피다가 수상한 차량이 계속해서 뒤따라 오는 것으로 의심되면, 3번 우회전을 해보는 겁니다.

보통 3번 우회전을 따라할 정도로 목적지가 같은 경우는 드물죠.

그러니까 그렇게 3차례 우회전을 했는데도 쫓아온다 그럼, 가까운 경찰서로 이동하거나 911에 신고해야 하겠습니다.



11. 또다른 미행강도 피해 예방법으로는 어떤게 있습니까?

네, 보통 집에서 직장 왔다갔다 하면서 매번 같은 경로를 반복해 이용하지 않습니까?

그럼 이는 미행 강도범들의 타켓에 쉽게 노출 될 수 있다고 경찰은 지적했습니다.

이들은 범행 전 수차례 피해자들의 행적과 시간들을 파악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에 따라 출근하고 퇴근할 때 한 경로만 똑같이 이용할게 아니라 여러 경로를 번갈아가면서 이용하는 것도 미행강도를 피할 수 있는 방법이 될 수 있다는 지적입니다.

그리고 업주는 물론 쇼핑객들은 수시로 업소 주변을 살피면서 자주 눈에 띄거나 수상한 행동을 하는 사람을 발견하면 즉시 경찰에 신고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공공장소에 주차된 차량에 탑승하기 전에도 반드시 주변을 살펴야 하겠는데요.

지금 보면, 베벌리힐스에서 쇼핑하고 한인타운 식당에서 식사한 한인 부부나 LA다운타운 인터콘티넨탈 호텔 투숙객들이나 파킹장 쪽에서 피해를 당했습니다.

그러니까 자동차에 타기 전에 긴장 늦추지 말고 주별 살피고 여러명이 함께 행동하는게 필요합니다.

정 불안하다면 인근 업소나 인파가 많은 곳으로 잠시 자리를 피할 것을 경찰은 권고했습니다. 

그리고 강도와 맞닥뜨린다면 아깝더라도 반항하지 말고 요구하는대로 귀중품 건네야 추가 피해를 막을 수 있다는 점도 기억해야 하겠습니다. 

주요뉴스해당 뉴스로 연결됩니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