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어 입력폼

페이스북, 미국서 가상화폐 디지털지갑 '노비' 출시

이채원 기자 입력 10.19.2021 05:40 PM 조회 4,750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이 오늘(19일) 미국에서 가상화폐 디지털지갑인 '노비'(Novi)를 출시했다.
페이스북은 이날 미국과 과테말라에서 디지털지갑 노비를 시범적으로 운영하기 시작했다고 밝혔다고 경제매체 CNBC가 보도했다.

이용자들은 아이폰이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노비 애플리케이션을 내려받은 뒤 정부 발급 신분증으로 등록하면 무료로 해외의 노비 이용자에게 가상화폐를 보내거나 받을 수 있다.

거래에는 달러에 가치를 연동해 가격을 안정화한 스테이블코인인 '팍소스 달러'(USDP)가 쓰인다.

페이스북이 당초 계획대로 자체 가상화폐인 '디엠'(Diem) 대신 기존 스테이블코인을 쓰기로 한 것은 디엠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반영하는 것이라고 파이낸셜타임스FT는 지적했다.

가상화폐 시장이 전체적으로 소비자 보호와 돈세탁, 통화 안정성 면에서 의구심에 휩싸여 있지만, 규제 당국은 물의를 자주 빚은 페이스북이 독자 통화를 운영하는 것에 대해 각별히 우려하고 있다고 이 신문은 짚었다.

다만 페이스북 노비지갑 총괄인 데이비드 마커스는 디엠이 규제 당국의 승인을 받으면 노비를 디엠 결제 네트워크로 전환할 의향이라고 밝혔다.

마커스 총괄은 또 노비가 장차 다른 디지털지갑과도 호환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가상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게코에 따르면 팍소스 달러는 스테이블코인 중 여덟 번째로 시가총액이 크지만 총 1천300억달러 규모의 스테이블코인 시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채 1%가 못 된다.

페이스북은 3년 이상 성공적으로 운영된 스테이블코인으로 시스템을 시험하기 위해 팍소스를 선택했다고 설명했다. 

또 이 가상화폐가 규제와 소비자 보호 기준을 충족한다는 점, 유보금이 100% 현금이나 현금등가물이어서 이용자들이 쉽게 현지 통화로 찾을 수 있다는 점도 이유로 들었다.

노비에서 거래되는 가상화폐를 안전하게 보관하고 거래를 관리할 커스터디(관리) 서비스 협력사로는 미국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인 코인베이스가 선정됐다. 

페이스북은 2019년 자체 가상화폐인 '리브라'를 도입해 저렴한 수수료로 돈을 송금하고 상품, 서비스 결제에 이용하도록 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그러나 미국은 물론 세계 각국의 규제 당국이 우려를 제기하면서 이 프로젝트는 궁지에 몰렸고 이 과정에서 이름도 디엠으로 변경됐다. 
댓글 0
0/300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