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자동차 4개 모델, 컨슈머가이드 ‘2021 베스트 바이’ 석권

미 자동차 전문 평가기관 ‘컨슈머 가이드 오토모티브’가

기아자동차의 쏘울(소형 크로스오버), 셀토스(소형 크로스오버),

리오(소형차), 텔루라이드(중형 크로스오버)를

‘2021 베스트 바이’로 선정했다.

 

특히 7년 연속 베스트 바이에 오른 쏘울은

소형 크로스오버 부문에서 가장 오래 정상을 차지한 모델이 됐다.

 

텔루라이드는 2년 연속 포함됐다.

 

기아자동차 미국 판매법인의 윤승규 본부장은

‘2021 베스트 바이’ 4개 부문 석권은

혁신적인 기능과 디자인, 안전, 그리고 운전자 만족도를 위해

기아자동차가 쏟아온 헌신의 결과라고 밝혔다.

 

컨슈머 가이드 편집자들은 매년 10만 마일 이상 주행하며

가격과 기능, 성능, 편의사양, 연비, 내구성, 중고가치 등

객관적인 기준을 통해 차량을 분석·평가한다.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