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든그로브서 20대 남성 여동생 흉기로 찔러

라디오코리아 | 입력 05/19/2019 10:27:08 | 수정 05/19/2019 10:27:0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가든그로브에서 한 남성이

자신의 여동생을 흉기로 찌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가든그로브 경찰국은 오늘(19일)  새벽 2시쯤

12100 블락 윌켄 웨이에 있는 한 가정집에서

흉기로 여동생을 찌른 용의자를 체포하기 위해 출동했다.

 

현장에서 용의자와 경찰간 대치하면서

여러 차례 총격이 오갔다.

 

남성 용의자인 20살의 앤드류 조반니 메자는

총상을 입어 그 자리에서 숨졌다.  

 

경찰이 집안을 수색한 결과

흉기에 찔린 18살의 여성은 쓰러져있었고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돼 무사하다고 경찰은 밝혔다.

 

오렌지 카운티 검찰은 

사건이 발생한 경위에 대해 조사 중이다. 


박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