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사디나서 여성 노숙자, 70대 노인 살해

라디오코리아 | 입력 01/16/2019 10:17:21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패사디나 지역에서 여성 노숙자가

70대 노인을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오늘(16일) LA카운티 검찰에 따르면

올해 44살인 용의자 마리 진 오코넬은

75살인 제리 더글라스의 집에 침입해

목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있다.

 

더글라스의 시신은 지난해 12월 17일

웰페어 체크 과정에서 발견됐다.

 

오코넬은 유죄가 확정될 경우

최소 징역 25년에서 최대 종신형에 처해질 수 있다.

 

오코넬에게는 2백만 달러의 보석금이 책정됐다.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