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주택소유주 평균 모기지 빚 40만불 이상, 전국 4위

라디오코리아 | 입력 07/18/2019 06:37:13 | 수정 07/18/2019 06:37:1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LA지역 주택소유주들이 지닌 평균 모기지 빚 규모가 

전국 네 번째로 큰 것으로 나타났다.

 

크레딧 조사기관 Experian은 지난 1분기

LA일대 주택소유주들의 평균 모기지 빚이

40만 3천 315달러에 달해 

전국 4위 수준이었다고 어제(17일) 발표했다.

 

이는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2.3%가 늘어난 수치다.

 

평균 모지기 빚이 가장 많은 10개 지역 가운데 7곳은

1년 전보다 빚이 더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전국 대도시 중 가장 많은 모기지 빚을 지닌 지역은

평균 51만 9천 576달러의 산호세였다.

 

샌프란시스코, 산타바바라가 2, 3위로 LA보다 높았고

LA에 이어 산타크루즈가 5위, 샌디에고 6위 순이였다.

 

평균 모기지 빚이 가장 높은 탑 10 지역 중 8곳은

CA주에 위치하면서 CA주 주택소유주들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모기지 빚을 감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CA주 주택소유주 한 명당

평균 36만 3천537달러 모기지 빚을 갖고 있다.

 

워싱턴 DC 41만 8천 555달러에 이어 두 번째를 기록한 것이다.

 

지난 1분기 전국 평균 모기지 빚은 9조 5천억 달러에 달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