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오늘 밤 거취 밝힐 것"…대표직 사퇴 시사

라디오코리아 | 입력 06/13/2018 05:46:03 | 수정 06/13/2018 05:46:03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앵커>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가 SNS를 통해 "모든 책임은 자신이 지겠다"는 뜻의

영어 문장을 올렸습니다.

홍 대표의 이같은 발언은 출구조사대로 이번 지방선거에서 참패를 한다면

선거 결과에 책임지고 대표직에서 물러나겠다는 뜻을 암시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리포트>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오늘 6·13 지방선거 출구조사 결과가

참패로 나온 것에 대해 "출구조사가 사실이라면 우리는 참패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홍 대표는 “이번 지방선거에서 최소 6곳을 지키지 못한다면

대표 자리를 내놓겠다”고 공언했었습니다.

선거 결과에 책임지고 대표직을 사퇴하겠다는 뜻을 시사한 것으로 풀이됩니다.

 

홍 대표는 참패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자신에게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아직도 믿기지 않는 부분이 있다”며 “개표가 완료되면

거취를 밝히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홍 대표는 당 지도부와 함께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 모여

출구조사를 시청했습니다.

홍 대표는 자유한국당이 참패한다는 출구조사를 확인한 뒤 곧바로 상황실을 떠났습니다

 

자유한국당은 LA시간 오늘 밤 10시쯤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엽니다.

홍 대표는 이 자리에서 향후 거취와 관련된 입장 표명을 할 것으로 보입니다.

 


이수정 서울 특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