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로시-므누신 ‘전화만 계속, 합의는 못해’ 선거전 시행 물건너간다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과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이 코로나 구호 패키지를 놓고 전화만 하고 있을뿐 타결 짓지 못하고 있어 선거전 시행이 더욱 희박해지고 있다 양측은 거의 합의에 도달했다고 공언해 놓고서는 이제는 서로 골대를 이동시키고 있다고 비난하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