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총영사관, 코로나19 그랜트·미국시장 진출 ‘무료 상담’

LA총영사관은 미국시장 진출을 추진하는 수출입기업과

미 정부 코로나19 그랜트 신청 희망자들에게

전문가 매칭을 통한 무료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총영사관은 최근 관련 문의가 급증했다면서

30여명의 변호사와 회계사, 세무사, 관세사,

FDA 컨설턴트, 물류업 등 전문가들을 모집했다고 밝혔다.

 

무료 상담이 가능한 분야는 한국과 미국 수입통관방법,

수출입과 노동 법률 이슈, 국제물류 절차, 회사 설립,

세금신고와 회계, 미 정부 코로나19 그랜트 신청방법 등이다.

 

무료 상담 서비스 신청은 손성수 영사

(ssson19@mofa.go.kr 또는 213-330-6983,

가급적 이메일 연락 요망)를 통해 하면된다.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