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래스카 해상서 규모 7.5 강진

오늘(19일) 알래스카 남서쪽 해상에서 규모 7.5의 강진이 발생해

알류샨 열도 등에 쓰나미 경보가 내려졌다.

 

연방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오늘(19일) 오후 1시 54분쯤

알래스카 주 남서부의 샌드포인트로부터 남동쪽으로 56마일 떨어진 해상에서

진도 7.5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은 북위 54.66도, 서경 159.68도 지점에서 발생했으며,

진앙의 깊이는 25마일이다.

 

로이터·AFP 통신은 오늘(19일) 지진으로

알래스카 주 남서쪽 끝에 있는 알류샨 열도에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다고 보도했다.

미 쓰나미경보센터는 이 지진으로 샌드포인트와 콜드베이 등

 

인구가 드문 지역에 쓰나미 경보가 내려졌다고 밝혔다. 


문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