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국제공항 탐 브래들리 터미널서 또 홍역 환자 노출

라디오코리아 | 입력 01/20/2020 06:19:46 | 수정 01/20/2020 06:19:46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LA국제공항에 홍역 환자가 또 다녀간 것으로 나타났다.

 

LA카운티 보건국은

지난 12일 일요일 오후 1시 45분부터 오후 5시 사이

홍역에 감염된 환자가

LA국제공항 내 탐 브래들리 국제 터미널과

수하물 찾는 곳에 다녀갔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또 다음날인 13일 오전 10시~낮 12시 30분 사이

그리고 18일 오전 8시 45분~11시 사이

브렌트우드 지역 11941 샌 빈센트 블러바드에 위치한

CVS 약국도 들른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이 날짜와 시간대에

해당 장소를 방문한 적이 있다면

자신의 홍역 예방접종 기록을 확인하고 

감염 여부를 면밀히 지켜볼 것을 보건국은 당부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