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가주 오늘 미세먼지 농도 높아..장작 태우기 금지

남가주 일대 오늘(13일) 미세먼지 농도가 높아

‘No Burn Day’ 경보가 발령됐다.

 

남가주 대기정화국 AQMD는 오늘 밤 11시 59분까지

‘No Burn Day’ 경보를 내린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오렌지카운티와 사막이 아닌 LA 지역,

리버사이드 그리고 샌 버나디노 카운티 주민들은

오늘 하루 벽난로 등  실내 또는 실외에서

나무 장작 태우는 것이 전면 금지된다.

 

개스와 나무 장작을 이용하지 않는

다른 벽난로 사용은 괜찮다.

 

남가주 대기정화국은

나무를 태울 때 나오는 연기에는

폐와 호흡기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 미세먼지가 포함된다며

건강에 해롭다고 경고했다. 


박현경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