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로시 연방 하원의장 이끄는 하원 대표단 중동행

라디오코리아 | 입력 10/20/2019 12:16:20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민주당 1인자인 낸시 펠로시 연방하원 의장이 이끄는 하원 대표단이

터키의 시리아 쿠르드족 공격 사태와 관련해 요르단을 방문했다고

뉴욕타임스 NYT가 오늘(20일) 보도했다.

미국의 동맹인 요르단은 시리아와 국경을 맞대고 있다.

뉴욕 타임즈에 따르면 펠로시 의장을 비롯한 하원 대표단은

전날 저녁 요르단에서 압둘라 2세 요르단 국왕을 만나

시리아 사태를 논의했다.

하원 대표단은 민주당 소속 애덤 시프 정보위원장,

엘리엇 엥걸 외교위원장, 공화당의 하원 군사위원회

맥 손베리 간사 등으로 구성됐다.

펠로시 의장 측은 터키의 침공 이후로 시리아의 위기가 심화하고 있다면서

양당 대표단은 이 지역의 안정에 미칠 영향, 난민 증가,

이슬람국가 IS , 이란, 러시아의 위험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펠로시 의장의 이번 중동방문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의

백악관 회동이 파장으로 치달은 직후에 이뤄진 것이어서 주목된다.


 


이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