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엔드게임', '아바타' 제치고 전세계 흥행 '1위'

라디오코리아 | 입력 07/21/2019 10:22:18 | 수정 07/21/2019 10:22:18
글자크기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인쇄하기

마블 슈퍼히어로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어벤져스 4')가 

역대 글로벌 흥행기록 1위에 올라섰다.


10년간 왕좌를 지켜 온 제임스 캐머런 감독의

'아바타'(2009)는 2위로 밀려났다.

월트디즈니는 지난 4월 말 개봉한 '엔드게임'이 오늘(21일)

전세계 박스오피스에서 27억8천900만 달러 이상의 흥행 수입을 거둬들이며

역대 1위가 됐다고 밝혔다. 

'아바타'의 흥행 수입 27억8천800만 달러를 뛰어넘은 것이다.

앨런 혼 디즈니 회장은 성명을 통해

"마블과 월트디즈니 스튜디오 관계자들에게 큰 축하를 보낸다"며

"'엔드게임'의 역사적인 흥행을 가능하게 해준 

전 세계의 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엔드게임'은 개봉 2주여일 만에 역대 최단기간

'20억 달러 클럽'에 가입한 뒤 '타이타닉'(1997),

'스타워즈: 깨어난 본능'(2015)과 

'어벤져스:인피니티 워'(2018) 등을 가뿐히 뛰어넘었다.

엔드게임은 한국에서도 개봉 26일째이던 지난 5월 19일까지 

누적 관객 천339만1천32명을 기록해 

'아바타'10년간 차지하고 있던 역대 외화 흥행 1위 자리를 꿰찬 바 있다. 

 

북미 시장을 제외한 국가별 흥행 수입에서도 한국은

1억520만 달러로 중국, 영국에 이어 3위를 기록했다고 

박스오피스닷컴이 밝혔다. 


박수정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