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틴 조의 웰빙 한방 이야기

칼럼니스트: 크리스틴 조

한의학 박사, 그린한방병원 대표원장
현 로스앤젤레스 한인회 이사
전 가주한의사협회 이사

213) 389-3003
www.ntoxdiet.com

 
녹차에 특유의 떫은 맛을 내는 카테킨(catechin)의 살빼기와 미용효과
01/23/2019 01:48 pm
 글쓴이 : 그린한방병…
조회 : 2,978  




평소에 흔히 쉽게 접할 수 있는 허브중에서 녹차가 있는데요.

녹차에 특유의 떫은 맛을 내는 ‘카테킨(catechin)’이라는 성분이 있는데이것이 

방 흡수를 억제한다는 보고를 근거로 한 것입니다.


녹차 1잔에는 카테킨이 대략 100㎎쯤 들어있는데프랑스 연구팀이 비만환자 70

에게 하루 3잔씩 녹차를 마시는 것과 비슷한 분량의 카테킨을 2개월간 복용시킨 결

몸무게가 평균 4㎏씩 줄어들었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카테킨이 기초대사량(움직이지 않아도 숨쉬고 잠자고 소화하느라 저절로 소모되

는 에너지)을 늘린다는 연구도 있는데요미국 연구팀이 성인 남자 10명에게 녹차 

추출물을 투여한 결과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기초대사량이 3.5% 증가했습니다

차에는 커피(0.04%)보다 적긴 하지만 카페인(0.02%)이 들어있긴 합니다커피

의 카페인이 인체에 재빨리 흡수되면서 곧바로 심박수를 올리고 두뇌를 각성시키는 

것과 달리녹차의 카페인은 보다 서서히 인체에 흡수되면서 각성작용보다 이뇨작용

을 많이 합니다.


녹차 1잔의 열량은 1이 정도면 ‘제로 칼로리’라고 해도 틀린 말이 아닌데요

산음료(355=100~140)는 하루 두 캔만 마셔도 밥 한 공기(300)를 더 먹은 셈이 되지만녹차는 여러 잔 마셔도 그 자체는 살로 가지 않습니다.


한의학에서는 녹차가 우리 몸의 열을 식히는 작용을 한다고 보는데요따라서 이녹

차는 평소 몸에 열이 있고 손발이 따뜻하고 땀이 많은 사람에겐 도움이 되지만

이 찬 사람에겐 맞지 않습니다또한잠이 오지 않거나 기운이 없어지는 부작용이 

있을 수 있는데요맥주를 마시면 금방 설사를 하는 사람식욕이 없거나 불면증이 

심한 사람은 삼가하는 것이 좋습니다

인체가 산소를 들이마시고 신진대사를 할 때 세포 속에는 일종의 찌꺼기가 생기는

이것이 바로 노화의 주범인 ‘산화물질’입니

녹차의 카테킨 성분은 이 같은 산화물질을 배출시키는 ‘항노화’ 작용을 합니


카테킨은 마시지 않고피부에 발라도 효과가 있는데요카테킨은 모공을 조이

는 작용도 하는데, 녹차를 우린 물에 세수를 하거나 가루 녹차를 밀가루에 반죽해 

을 했을 때 얼굴이 뽀송 뽀송한 느낌이 드는 것은 이 때문입니다


지금까지 웰빙한방이야기 한의학 박사 크리스틴 조였습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안녕하세요 웰빙한방이야기입니다. 08/07/2014 12391
65 중년기 이후에 많이 발생하는 골다공증은 치료보다 예방이 08/27/2019 1650
64 녹차에 특유의 떫은 맛을 내는 카테킨(catechin)의 살빼기와 미용효과 01/23/2019 2979
63 <공진단 이야기1>예로부터 가장 귀하고 값비싼 약재로 만든 불로장수의… 11/12/2018 1946
62 가을이 되면 여기저기서 시작되는 이것 09/28/2018 2011
61 건조증이 점점 심해져 가려움 08/01/2018 1966
60 휴식을 취해도 피로가 잘 풀리지 않는 만성피로 04/02/2018 2035
59 몸을 차게 만드는 대표적 원인 4가지 03/05/2018 3198
58 쿨룩거리는 기침은 감기때문일까 12/22/2017 2469
57 음식은 잘 골라 먹어야 한다. 11/04/2017 2587
56 몸에 면역력을 증가시켜 노화를 늦춰주는 식품 10/03/2017 4007
55 많이 씹을수록 좋은 홀몬이 나온다 09/01/2017 2619
54 완고성 기미나 얼룩덜룩한 색소침착 07/31/2017 2823
53 금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데 05/31/2017 3019
52 아침에 상쾌하게 눈떠본 것이 언제였던가 04/15/2017 3172
51 인삼은 안되지만 홍삼은 괜찮을까 03/03/2017 3354
 1 |  2 |  3 |  4 |  5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