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왕의 중독탈출

칼럼니스트 : 이해왕 선교사

효과적인 중독증 대처는 “예방과 조기치료”가 최선이며, 처음 누구로부터 안내를 받아서 회복하느냐가 중요하다. 도박, 마약, 알코올, 게임, 성 중독 등 거의 모든 중독치유에 대한 “중독탈출 칼럼” 글들은 실제적인 중독 예방과 치유에 도움이 되어드릴 것입니다!

 
자녀의 중독문제와 부모의 역할
11/16/2021 01:52 pm
 글쓴이 : 이해왕
조회 : 309  


10대자녀들의 중독문제를 처음 감지한 부모들은 아마 대부분의 밤을 한쪽 눈을 뜨고 잠을 자면서 보낸 적이 있을 것이다. 부모들이 첫 번째 해야 할 가장 중요한 일은 중독문제 자녀에 대한 감시강화보다는 회복방법부터 알아서 지원해주는 일이다. 아이들이 가장 부모들을 필요로 할 때에 내 가족 내 힘으로만 해결하려고 하지 말고 곧바로 회복 기관으로 안내해야 좋다.

자녀가 부모의 간섭과 충고에 반응을 보이지 않고, 부모들이 요구하는 모든 것에 반대하며, 마약이나 중독적인 행위로 자신을 위험에 빠뜨리는 10대 아들이나 딸이 있으면 부모들은 절망적이고 어떻게 해야 할지를 잘 몰라서 당황하게 된다. 심지어는 부모 자신의 탓으로 돌리며 자책하는 경우도 있다.

이렇게 부모들이 자녀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지 못했다는 자책감과 주위 사람들이 알까봐 몇 년간 내 가족 내 힘으로만 최선을 다한다는 것이 결국 가족들 모두가 의존적으로 되어서 가족전체의 병으로 커지기 때문에 이런 생각은 매우 해로울 수 있다. 중독은 부모나 자녀 아무도 비난할 수 없는 “뇌의 질환”이므로 중독회복 상담자들은 부모들이 다음 “4가지 C”를 알고 대처하면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한다.

원래 3C는 1935년에 시작된 초대 알코올 회복모임에서부터 있어왔던 회복용어이다. 4번째 C는 2000년대에 회복상담자들이 자주 중독가정들에 적용하는 용어이다.

첫째, Do not Cause - 부모가 자녀의 중독을 유발한 것이 아니다. 이는 부모가 과거에 자녀에게 어떻게 더 잘 했으면 이런 일이 생기지 않았을 것이라는 자책감으로 괴로워하며 이제부터라도 자녀를 위해서 어떻게 잘 해보려고 노력하기보다는 중독자녀의 회복을 위해서 부모 자신부터 어떻게 긍정적인 태도를 취해야하는지를 알아서 대처하는 변화노력을 해야 한다는 의미이다.

둘째, Can not Control - 부모는 자녀의 행위를 통제할 수 없다. 부모는 아이가 무언가를 하도록 만들만큼 강력하지 않다. 자녀 스스로가 회복하고 싶어 해야만 한다. 부모는 자녀가 약물을 사용하든, 회복모임에 참석하든, 기권하든, 후원자를 구하든 아무것도 통제할 수 없다.

셋째, Can not Cure - 부모의 힘만으로는 자녀의 중독을 치료해줄 수 없다. 이유는 부모와 자녀 간에는 내담자와 상담자의 치료적 관계성 형성이 어려워져서, 아무리 유능한 심리상담자나 중독 상담자들도 자기 자녀의 중독병을 고쳐주기는 어렵다.

넷째, Parents can Change themselves - 부모는 자신만 변화할 수 있다. 중독자의 부모로서 우리는 아이의 중독을 유발하지 않았고, 통제할 수도 없고, 치료할 수 없지만, 자녀의 회복을 위해서는 부모 자신들이 변화할 수 있다는 의미이다.

자녀가 자신의 회복에 책임을 지게 할 유일한 방법은 부모가 통제하거나 치유해줄 수 없으므로 자녀에게 맡기며, 부모는 “해결책”의 일부가 되어주는 것이다.

부모의 교육 부족이 자녀의 중독을 더 악화시킬 위험이 있다. 과거와는 다른 방법으로 중독된 자녀의 회복을 돕는 방법들을 배워서 적용해야 좋다. 부모들이 먼저 중독증 회복방법에 대해서 교육을 받아서 알고 대처하면 예방은 물론 치유도 가능하다.

중독별 그룹 12단계 회복 프로그램에서 자녀는 자신의 자아감각을 강화하는 방법을 배우고, 건강한 생활습관과 어떻게 하면 최고의 사람이 될 수 있는지를 터득하면서 참석자들 간에 의미 있고, 약물이나 중독적인 행위 없이 신뢰하는 관계를 만드는 방법 등을 학습한다. 이는 결국 부모와 보다 나은 관계로 이어질 것이 분명하다. 

▶ 미주 한국일보 인터넷신문 - 자녀의 초기중독에서 부모의 역할
   (2021년 11월 8일자 미주한국일보 오피니언 난에 기고한 글임)


이해왕 선교사 http://www.werecovery.com
중독 가족상담 문의 - 미국 (909) 595-1114
(전화번호와 상담내용을 남겨주세요)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ZOOM 중독치유 영상회복모임 09/08/2020 6951
공지 중독증 치유 교재에 대한 나의 소감 12/11/2013 34506
332 자녀의 중독문제와 부모의 역할 11/16/2021 310
331 팬데믹이 초래한 중독과 회복의 변화 10/07/2021 615
330 재발과 바른 대처 09/09/2021 2499
329 여름방학과 10대 자녀들의 중독위험 08/18/2021 691
328 중독가정의 분노중독과 대처방법 07/12/2021 1038
327 코로나 팬데믹과 중독만연 팬데믹 06/07/2021 3249
326 중독치유 회복유지단계의 중요성 04/28/2021 1288
325 12단계 치료와 행동변화단계의 중요성 04/02/2021 1255
324 중독은 12단계로 치료가 가능한 병 03/09/2021 1481
323 코로나 팬데믹은 중독회복 시작의 기회 02/03/2021 1385
322 새해결심과 중독탈출 01/07/2021 1496
321 겨울철 우울증과 중독재발 위험 12/04/2020 1548
320 중독가정의 파괴적인 결과와 파멸적인 관계성 11/10/2020 1764
319 한인 20대 마약중독 피해심각 09/29/2020 6690
318 ZOOM 중독치유 영상회복모임 09/08/2020 695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