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엄 딜러

차량검색

개인매물

자동차 정보

제네시스 보러 갔다가 '한국앓이' 심해지겠네…한류 백화점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개관

사진설명제네시스 하우스 뉴욕 [사진 제공 = 제네시스]

"뉴요커는 좋겠네. 제네시스 보러 갔다가 힐링에 한류까지 "

미국 뉴욕 문화 예술 중심지에 제네시스 차량과 한류 문화를 체험하고 힐링할 수 있는 '제네시스 한류 백화점'이 들어섰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10일(현지시간) 첫 번째 글로벌 브랜드 복합 문화 공간 '제네시스 하우스 뉴욕(Genesis House New York)'을 공개했다.

제네시스 하우스는 뉴욕의 명소로 부상하고 있는 더 하이라인(The High Line), 리틀 아일랜드(Little Island)' 등이 있는 뉴욕 맨해튼의 문화예술 중심지 '미트패킹 디스트릭트 (Meatpacking District)'에 자리잡았다.

제네시스는 그동안 럭셔리와 트렌디한 문화를 선도하는 뉴욕에서 콘셉트카 공개를 통해 브랜드 미래를 제시했다. 이번에는 뉴욕에서 기존에 없던 브랜드 문화공간을 선보인다.

제네시스 하우스는 차량 전시와 더불어 레스토랑, 라이브러리, 공연장, 테라스 가든 등을 포함한 복합 브랜드 거점이다. 바쁜 일상에 휴식과 예술적 영감을 충전하는 '문화 오아시스'를 지향한다.

제네시스는 제네시스 스튜디오 하남, 제네시스 수지 등을 디자인한 건축사무소인 서아키텍스와 협업해 제네시스 하우스를 완성했다.

주변 경관과 조화와 균형을 이루며 제네시스 브랜드를 선보일 수 있도록 맞춤 설계된 공간으로 지하 1층을 포함한 3개 층, 4340㎡ 규모로 구성됐다.

제네시스 하우스 1층은 제네시스의 전 라인업부터 미래 브랜드 비전을 담은 콘셉트카까지 다양한 차량을 체험할 수 있는 전시 공간이다. 테셀레이션(Tessellation) 방식으로 구성된 거울 디스플레이의 반사효과를 활용해 전시된 차종이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구성했다.

제네시스 차량을 하나의 예술품으로 감상할 수 있도록 꾸며진 인테리어는 '겉으로 드러나는 화려함이 아닌 본질에 집중하는 가치'라는 제네시스의 브랜드 정체성을 시각화했다. 콘크리트, 원목, 강판 등의 원재료 고유 특성이 자연스럽게 드러날 수 있도록 배치했다.

밖에서 보이는 차량을 제네시스 브랜드 컬러가 사용된 메탈 커튼으로 덮어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동시에 제네시스 차량의 디자인 요소인 파라볼릭 라인(Parabolic Line)과 투 라인 실루엣을 강조하는 조형물로 만들었다.

전시 차량에 대한 상세한 설명은 전담 큐레이터를 통해 들을 수 있다. 글로벌 브랜드 거점인 만큼 영어뿐만 아니라 스페인어, 불어, 중국어, 한국어 등 다양한 언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9만1000개 이상의 금속 디스크로 구성한 플립 도트(Flip-dot) 벽면은 제네시스 패턴과 로고 등을 만들어내며 방문객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2층은 '한국적 일상의 향유'를 테마로 ▲티 파빌리온 ▲라이브러리 ▲제네시스 하우스 레스토랑 ▲테라스 정원 등 한국 고유의 미와 정서를 느낄 수 있는 다양한 문화 체험 공간을 마련했다.

티 파빌리온(Tea Pavilion)은 제네시스 하우스의 대표적이고 상징적인 공간이다. 책가도에서 영감을 얻고 선비의 철학을 담아 정갈한 좌식 공간으로 꾸며졌다. 서가에 둘러싸인 서재이자 다실로 뉴욕 그 어디에서도 닮은꼴을 찾기 힘든 유일하고 고유한 분위기를 자랑한다.

한국 예술과 문화에 대한 책과 젊은 한국 디자이너들의 공예 작품을 감상하고 한국의 차를 체험할 수 있는 문화 공간이다.

라이브러리는 럭셔리 아트북 출판사 애슐린과 한국 전통문화의 가치를 보존하고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널리 알리는 비영리 문화단체인 아름지기와 협업을 통해 엄선된 국내외 예술, 디자인, 음식, 여행 관련 서적 등이 비치됐다.

제네시스 하우스 레스토랑은 약 890㎡ 규모로 우아하고 창의적인 미식 경험을 선사한다.

서울 미슐랭 스타 레스토랑이자 전통문화연구소인 온지음과 협업했다. 조선시대의 궁중요리에 영향을 받은 양반가의 반가 음식에 뿌리를 두고 오늘날 우리의 맛을 새로운 감각으로 표현할 예정이다.

미국에서 쉽게 접하기 힘든 한국 전통주와 막걸리, 청주와 소주를 베이스로 한 칵테일도 선보일 예정이다.

2층 야외에 위치한 882㎡ 규모의 테라스 정원은 한옥 특유의 낮은 담 안쪽 마당과 담너머의 골목 개념을 반영한 공간이다. 허드슨 야드와 허드슨 강, 그리고 더 하이라인을 바라보며 차나 커피 한 잔을 즐길 수 있는 편안한 공간으로 조성됐다.

지하 1층에는 신차 출시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인 셀러 스테이지(Cellar Stage)가 위치하고 있다. 제네시스 하우스는 오는 19일 공식 개관한다.

제네시스 브랜드 장재훈 사장은 "제네시스 하우스는 단순한 차량 전시 공간이 아닌, 서로의 영감을 공유할 수 있는 도심 속 '문화 오아시스'로 자리할 것"이라며 "대담하고 혁신적인 브랜드 정신을 전파하는 동시에 집을 찾아온 손님을 정성을 다해 대하는 한국 문화와 같이 진정성 있는 고객 응대로 제네시스만의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매일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