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wehealthyfamily@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전 남편과 재결합한 어느 여인들의 이야기!!
01/21/2018 06:19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590  
   http://wemembers.tistory.com/ [13]




성격이 맞지 않아 이혼한다고 합니다! 남편의 경제적이 능력이 잘 나갈때 말이 없었지만 막상 남편의 경제적인 능력이 바닥을 치자 이혼을 한다는 여인네들도 많이 생겨 납니다!  시부모님들의 과도한 간섭에 진저리가 나 이혼을 한다는 이야기를 합니다!!  이혼을 하려는 남녀들의 이유가 각양각색해 지면서 이혼이 점점 대세가 되는 그런 안타까운 시대에 사는게 바로 우리 아니 우리 자식 세대들의 현 주소입니다.

그런데 막상 그렇게 호기롭게 이혼을 결정을 하고 결행을 할때는 모든것을 새롭게 시작을 할수가 있다고 생각을 하나 세월이 지나면서 하나 둘씩 어려운 장벽에 직면하게 됩니다. 물론 걔중엔 새로운 인생을 문제없이 헤쳐 나가는 이들도 있지만 남녀가 이혼 후, 혼자 살기에는 사회 구조가 그리 녹록하지마는 않습니다. 그래서 옛날 분들이 하시는 말씀에 그 놈이 그 놈이고! 그 년이 그 년이다! 혹은 구관이 명관이다! 라는 이야기를 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아래에 전개가 되는 이야기는 남편과 이혼 후, 한동안 자기 삶을 유지하다 다시 전 남편과 재혼을 한 어느 여인들의 이야기를 구성한 이야기로 그들이 어떤 인생을 살았었는지 혹은 살고 있는지를 적나라하게 묘사를 한 내용으로 근래 이혼을 목전에 두고 있는 분들이나 이미 이혼을 하시고 방황을 하시는 분들 혹은 하루에도 수 백번씩 이혼을 생각을 하는 부부들에게 그냥 지나치지 못할 내용이 되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어느 미국인 이혼 변호사의 이야기 처럼 이혼에는 승자가 없는 두사람의 패자들만 존재할 따름이다! 라는 말이 우리에게 시사해 주는 바가 아주 큽니다!! 또한 이혼 문제에 있어 한국과 미국, 특히 미국인들이 생각을 하는 이혼에 대한 현재의 모습과 미래의 모습이 어떤지를 통해서 미국 사회상에 대한 속살을 들여다 볼수있는 기회가 되지 않을까 생각을 합니다.

(위의 화보는 Photograph by Robin Skjoldborg/Getty Images에서 발췌를 했습니다!!)


과연 그 놈이 그 놈이고 그 년이 그 년일까?


자세한 내용 더보기!!    http://wemembers.tistory.com/786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개인 정보를 슬금슬금 빼가는 중국제 휴대폰! 02/20/2018 82
465 낯선 남성의 손에 이끌려 가는 어느 두 소녀의 이야기!! 02/19/2018 274
464 내부 고발자가 된 어느 여인의 이야기!! 02/18/2018 232
463 내가 내 돈을 인출하는데 왜 수수료를 받아 02/17/2018 275
462 후지, 코닥 필름 vs 코스코!! 02/16/2018 292
461 미 식품 안전국이 공항내 레스토랑에서 이런 음식을 피하고 하는 이유는 02/15/2018 359
460 주택 단장에 대한 이런 투자는, 돈만 날리는 겁니다!! 02/14/2018 453
459 아내 폭행 vs 인턴 성추행!! 02/13/2018 279
458 애플 아이폰이 수명을 다해 최후의 순간을 맞는 바로 이곳은 02/12/2018 428
457 Costco 매장내에서 벌어지는 진풍경!! 02/11/2018 881
456 유통 업체의 풍운아, 아마존이 만지작 거리는 야심찬 계획은 02/10/2018 274
455 코스코의 이런 물건은 대량 구매해도 후회하지 않습니다!! 02/09/2018 901
454 레스토랑의 위생은 주방만이 아니라 이곳도!! 02/08/2018 223
453 기내 승무원이 이야기 하는 기내식의 비밀스런 이야기들! 02/07/2018 797
452 만약 길에서 임자없는 돈을 주웠다면 02/06/2018 43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