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 미국 이야기

칼럼니스트: 대니윤(Danny Yun)

대니윤은 생생한 미국 주류사회의 소식과 몰라서 못받는 혜택을 적시에 전달하는 블로거입니다!!
이메일: shareclue@gmail.com
전화번호: 916-801-8732

 
항공기 탑승시 하지 말아야할 행동 11가지!!
07/22/2015 06:29 am
 글쓴이 : DannyYun
조회 : 2,640  
   http://www2.lifeinus.com/communities/sacramento-ca [261]



과거 한국이 해외 여행이 자유화 되기 전에는  비행기를 탄다는  사실 하나만으로  선민의식에  가득차 있곤 했었습니다.

당시에는  비행기를 탄다는 것은 거의 선택을 받은 분들이 주류를 이루었으니  그러만도 했었습니다.

그러다보니  익숙치 않아 갖가지 웃지 못할 행동들이 벌어지곤 했었는데요 그래도 그런 내용은  웃고 넘어가지만 

어떤땐 안전에 결부된 행동을 서슴치 않는 행동을을 해  보는 이들의 가슴을 졸이게 하곤 했었습니다.


근래에는 비행기 보안 규정이 엄청 까다로워져서  과건엔 웃고 넘어가거나  가벼운  경고만을 주곤 했었지만  요사이는

벌금형에 더나아가서는  사회 생활에 초래를 줄 정도로 과중한 판결도 나오곤 합니다.

그래서  본 LifeinUS 블로그에서는 비행기 탑승시 하지 말아야 할  행동등을 기술을 해  다가오는 휴가철에  비행기 여행을

계획하시는 분들에게  경종을 울리고자 합니다.


비행기 안전에는 피해를 주지 않지만  같이 탑승을 하는 옆자리 승객에게 피해를 주는  헤드폰 없이 연속극이나 음악 듣기, 참치 

샌드위치로  강한 냄새를 풍기는 경우는  자제를 해야 하는 경우는 이미 아실 겁니다.

아래에 소개가 되는 내용은  비행기 안전에 관한 내용으로써  자신의 안전을 위한 내용이니  잘 숙지를 하시기 바랍니다.


1. 이 착륙시에는 잠을 청하지 마십시요!!

항공기아가 오르내릴때는 기압이 상당한 차이를 보이게 됩니다. 이때 귀가 먹먹한 경우가 밚은데요,  이때는 껌을 씹거나

숨을 크게 들이시고 내쉬지 말고 잠시 멈추는 과정을 반복을 하십시요. 만약 잠을 청하게 되면  약간의 어지러움, 약간의 청력 손실,

고막 손실,  아주 심한 경우에는 청력의 과도한 손실과  코피를 흘리게 됩니다.


2. 앉아있는 자세를 자주 변화를 주세요!!

기내에는 낮은 기압으로 장시간 앉아잇는 자세를 취하면  혈액 순환에 지장을 주게 됩니다.  특히 피임약을 드시는 여성인 경우는 

이러한 경우에 더욱 더 직면을 하게 되는데요 이 착륙을 제외하고는  가급적 정기적으로 일어나거나  약간의 스트레칭을 

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물론 창가나 가운데 앉아있는 분들에게는  쉬운 일이 아닙니다만  그래도 건강을 위해선 옆자리 승객에게 

양해를 구하고 그리 하십시요.


3. 도착지 시간으로  시계를 돌리십시요!!

시간대가 다른 여행지로 가시게 되면  무엇보다도 시간차 때문에 고생을 하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탑승을 하자마자  가시는 목적지의

시간으로 시계를 고치십시요!!   그리고 그 시간대에 맞는  일과로 변화를 꾀해야 합니다. 그 시간대로 자야할 시간이라면 

세상이 두쪽이 나더라도 눈을 감고 잠을 청하십시요!!


4. 가급적 술은 피하십시요!!

기내는 무척 건조합니다, 그래서 탈수 현상이 자신도 모르게  일어납니다.  소다보다는 물을 자주 드시고  알코올 음료는  피하십시요.

기내에서는 술을 드시면 평지보다 더 빨리 취하게 됩니다.  가끔 술에 취해 난동을 부리다 오랏줄을  받는 경우가 있습니다.

한국에서는 술에 취해서 그렇다고 하면 약간의 선처(?)를  받는 이상한 나라이지만  외국에 나오면  그런게 통하질 않습니다.


5. 커피나 차는 피하십시요!!

커피나 차는 항공기에서 사용을 하는  물을 가지고 사용을 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항공기내에서 사용을 하는  식수에서 coliform이라는

박테리아가 검출이 되는데  운행을 하는 항공기의 12프로 정도 발견이 된다고 2012년 미국 환경 보호 위원회 즉 EPA 에서

발표를 했습니다.  건강한 분들에게는  별 문제가 없는  정도의 박테리아이지만  면역 체계에 문제가 있는 분들한테는  발병의 소지가

있다고 합니다.  승무원에게 병물을 달라고 하십시요. 얼음이요? 얼음도 항공기내에서 사용을 하는  식수를 이용합니다.


6. 탄산 음료는 금물!!

비행기를 타고 고공에 올라가면 기압이 변해 지상에 있을때보다 복부에  개스가 약 25프로더 찬다고 합니다.

그래서 비행기를 타고  고공에 올라가면  개스가 차 방귀가 마려운 분들이 많다고 합니다.  그래서 시원하게 꾸신다고 하는데

비행기 소음으로  옆사람이 듣지를 못합니다.  이상하게도 냄새는 없습니다.


7. 과음을 하시면 안됩니다!!

비행기를 타고 술을 마시면 잠이 잘와서 마신다는 분들이 있습니다.  그렇게 마시고 싶으면 조금만 마시십시요!!

정도를 넘어서  취한다면 주무셔도 주무신게 아닙니다.  그만큼 숙면을 하지 못한다는 이야기 입니다.


8. 기내에서 과삭은 금물!!

비행기를 타시는 분들은 제일 궁금한게 기내식입니다.  그래서 기내식의 궁금증 때문에 과식을 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기내에는 낮은 기압과 건조한  공기로 인해 짠것과 단맛을  알아채는 능력이 약 15-30프로 저하가 되어  음식의 맛을

100프로 느낄수가 없다고 합니다.  그래서 어떤 항공사는 기내식을 아주 짜게 제공을 한다고 합니다.


9. 절대 주워 먹지 마세요!!

게내식이나 음료수를 놓는 의자 뒤에 있는 테이블의 청결 상태는  그리 추천할만한 상태가 되지 못한다 합니다.

승무원이  트레이에 기내식을 제공을 하면  드시다가 테이블에 포크나 나이프를 놓지 마십시요!!


10. 좌석 벨트를 만지고 손을 청결하게 합니다!!

비행기를 타면 대부분 시간은 좌석 벨트를 하고 있지만 화장실을 간다거나  공기 저항이 심하지 않아 기체 요동이 없으면 

대부분 풀고 있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 좌석벨트는 이 사람 저 사람 만진거라  그리 청결치 못하다 합니다.

가급적 세정제를 가지고  탑승을 하십시요!!


11. 맨발로 다니지 마십시요!!

기내 바닥은 무척 개끗하게 보인다고 생각을 하실 겁니다.  아닙니다!!  승무원에 의하면  기내 바닥을  무척 더럽기 때문에 

맨발로 다니시는 것을 추천하지 않는다 합니다.

 

쌔크라멘토 커뮤니티
캘리포니아 주도로 정치, 문화,
교육의 중심지이자 자녀를
키우기에 아주 적합한 도시!

 

샌프란시스코 커뮤니티
캘리포니아를 떠올리면
연상되는 세계적인 대도시,
샌프란시스코

 

산호세 커뮤니티
실리콘 밸리로 유명한 도시,
산호세

 

로스엔젤레스 커뮤니티
"세계의 엔터테인먼트 수도"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81 최저 임금 15불!! 미국 사회에 끼치는 영향은 08/07/2015 5140
280 난 석사 학위도, 직업도 있는데 food stamp를 타야만 했습니다!! 08/06/2015 3199
279 계속되는 딸꾹질!! 쉽게 넘겨서는 안되는 이유!! 08/05/2015 2692
278 Hotel front desk 뒤에서 벌어지는 우리가 모르는 내용들!! 08/04/2015 3283
277 뒷마당 상공을 비행하는 드론을 격추()시킨 어느 집주인!! 08/02/2015 3121
276 자식에게 재산을 남기면서 조건을 내건 개념있는 어느 아버지!! 08/01/2015 1906
275 캘리포니아 해안은 들리는 곳마다 진풍경!! 07/31/2015 3695
274 후론티어(Frontier) 항공 편도 38불!! 07/30/2015 2126
273 Jet Blue!! 편도 49불!! 07/30/2015 1770
272 이 한장의 사진이 몰고 온 잔잔한 감정들!! 07/29/2015 2339
271 다리 통행세를 대신 내주었다는 이유로 파면된 어느 톨게이트 직원!! 07/28/2015 2143
270 손님 크레딧 카드에사 2만불을 낼름한 어느 중국 부페식당!! 07/27/2015 2928
269 재채기!! 그리고 세계인들의 반응들!! 07/26/2015 2465
268 차 렌트시 어떤 신용 카드가 도움이 될까 07/25/2015 2759
267 그로서리 마켓이 소비자의 주머니를 노리는 방법 10가지!! 07/24/2015 3343
   31 |  32 |  33 |  34 |  35 |  36 |  37 |  38 |  39 |  4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