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제 강아지가 Daycare에 맡겼다가 동물학대를 받았어요

글쓴이: 아리링고  |  등록일: 07.09.2019 23:18:13  |  조회수: 1429
Daycare 를 하고 있는 저분은 강아지를 사랑하고 교감하고 이해하기 보단
책임을 회피하고, 오히려 저를 동물학대하고 본인의 집에 방치했다고 주장합니다.
사과의 말이나 미안해하는 기색은 전혀없으며, 끝까지 돈만 밝히는 장사꾼입니다.
저런사람이 타인의 소중한 반려견을 케어하는것을 전 끝까지 반대할 생각입니다.
제 아리는 11lb 나가던 체중이 9.8lb 밖에 나가지 않으며, 밥을 먹지 않으면
바로 치워버리는 조씨로 인해 뼈가 다 보일정도로 앙상하게 말라 있습니다.
밥을 잘 먹지 않는다는 말에 아리가 좋아하는 캔(12개)Kibble 을 보내줬지만
저에게 돌아온건 캔 6개뿐이고, 아리의 물통, 제가 직접 떠준 담요는 돌아오지
않았습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