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저 좀 예뻐해주세요"`진리상점` 설리, SNS 논란에 직접 심경 밝혔다

글쓴이: cucina  |  등록일: 01.16.2019 09:14:46  |  조회수: 411
가수 겸 연기자 설리가 자신을 둘러싼 여러 논란들에 심경을 전했다.

15일 오전 설리의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 '진리상점' 스페셜 클립이 네이버 V라이브 등을 통해 공개됐다. 최근 '진리상점' 영업을 종료함에 따라 팬들을 위해 특별히 공개한 것.

이날 "기자님들 저 좀 예뻐해주세요. 시청자님들 저 좀 예뻐해주세요"라고 운을 뗀 설리는 "책임감과 내 사람에 대한 소중함과 팬 분들에 대한 감사함을 더 많이 소중하게 생각해야겠다"라고 '진리상점'을 마친 소감을 밝혔다. 또한 절친 미미, 배우 남경 등 함께 출연한 크루들에게 진심으로 고마움을 표현했다.

최근 이어진 일련의 논란들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잠시 고민하던 설리는 "친구들에게 미안했다. 좋고 착하고 예쁜 친구들인데 왜 나 때문에 욕을 먹어야 하지 싶었다. 저를 아시는 사람들은 악의가 없다는 걸 너무 잘 안다"라고 씁쓸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저한테만 유독 색안경 끼고 보시는 분들이 많아서 속상하긴 하다. 많이 바뀌었다고 생각하고 앞으로도 바뀔 거라고 생각한다. 또 '진리상점'을 하면서도 제 편도 많이 생긴 것 같다. 사람들이 많이 바뀌지 않았나. 저를 더 알게 되지 않았나 싶다. 항상 믿어주셔서 감사했다"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앞서 설리는 지인들과의 자유로운 신년 파티 현장을 공개하며 네티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의 수위가 문제가 됐고, "개인의 자유다"라는 응원과 "유명인으로서 지나치다" 등의 반응이 엇갈렸다.
DISCLAIMER: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