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트 글

LA·OC 일대 식수원 '발암물질'600곳 조사 300곳서 검출

글쓴이: Bobnam  |  등록일: 10.16.2019 15:17:05  |  조회수: 731
LA·OC 일대 식수원 '발암물질'…600곳 조사 300곳서 검출 

홍희정 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9/10/16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9/10/16 00:31
애너하임에서는 3곳 폐쇄
가주내 약 300개 식수원(수원지 /수도물) 에서 발암물질이 검출됐다.
주당국이 14일 발표한 내용에 따르면 주 전역 3000여개 식수원 중 600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절반 이상이 과불화 옥탄산(PFOA), 과불화 옥탄술폰산(PFOS), 과불화 화합물(PFAS) 등의 발암물질에 노출됐다.
이 중 24개 식수원에서는 PFOA, PFOS 두 물질이 모두 발견돼 건강위협에 심각 수준인 것으로 조사됐다.
식수원에서 발암물질이 검출된 남가주지역 카운티에는 LA, 오렌지, 리버사이드, 샌버나디노 등이 해당됐다.
한인들도 많이 거주하는 글렌데일, 노워크, 가든그로브, 애너하임 등의 식수원에서도 발암물질이 검출됐다.
특히 애너하임시는 올해 들어서만 식수원 세 곳이 폐쇄됐을 만큼 악조건인 것으로 나타났다.
LA타임스에 따르면, 해당 발암물질들은 1940년대 부터 제조업 또는 주방용품을 만드는 데 사용되면서 식수원으로 스며든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PFAS는 패스트푸드 포장용지, 특수코딩 냄비, 방수 의류, 얼룩 방지 카펫 등에 폭넓게 쓰이는 물질이다.
현재까지 가주민 9만여 명이 오염된 식수원에 노출된 것으로 추정됐다.
현재 연방 환경법에 따르면 PFAS를 규제할 수 있는 법적 수치 제한이 설정되어 있지 않는 상황이다.
하지만 가주 의회는 내년 1월부터 기준에 상관없이 식수원에서 PFAS가 발견될 경우 주민들에게 알리도록 의무화한다는 계획이다.
우선적으로 도시 매립지, 식수 공급처 등 이미 발암물질에 많이 노출된 지역을 중심으로 관리가 진행되며 군인기지, 제조업 지대, 폐수처리장 주변으로까지도 순차적으로 조사를 확대할 예정이다.PFAS에 노출되면 고환암 및 갑상선암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
또한 여성에게는 임신, 아이들에게는 성장 호르몬까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관계 전문가들은 이 물질이 신체에 흡수됐을 경우 '영구적'으로 축적될 수 있다며 조속한 오염 식수원 해결을 주장하고 있다.

더 구체적인 자료 비영리단체 미주 물 건강학회 : 213. 386.8000 
각종 병물 및 정수기 물   무료 수질 테스트  예약 :  (213)268-2860   
e-mail : water3004@hotmail.com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
  • 싱미백홈  1달 전  

    한국 티비 방송(Y트N)에서 방송한 바에 의하면 식수원 이라고 한 곳이 그대가 올린 식수원/수돗물이 아닌, 지하수(우물물)의 식수원이 오염 된 것을 말하고(상식적으로 어떻게 수돗물 수원지가 300개가 될 수 있는지...ㅉㅉㅉ)...그리고 부디 알칼리 정수기 판매하려구 올린 글이 아니길...(물 건강 학회...ㅉㅉㅉ)..정수기 장사 하려고 힘들게 사는 같은 동포를 사기/기만 하지 말길... 벌 받습니다.ㅉㅉ

  • 싱미백홈  1달 전  

    중앙일보의 잘못된 오보가 아니길 바랍니다.가주 전체에 상수돗물 수원지가 몇개인데 600개 수원지 중 300개~ 운운 하나~~ 뭘 좀 알고서리 뒤통수를 때리든지...에효~~무식하믄 출출하다고 소도 잡는다니깐...그리고 비 영리 단체라고 하는 물 건강 학회가 뭐 하는 곳인지...알칼리 이온수기 하고 그대와 이곳은 어떤 관계며 그대는 정체가 뭐 하는 사람인지...차암~~이글 올리기 전에 괜찮은 치과 컨설팅 한다고..치기공으로 수십년을 해봐서 치과 추천 상담 어쩌구 하더니..천하만물교 교주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