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라클터치, 뼈를 알면 건강이 보인다

칼럼니스트: 임학섭 테라피스트/뼈과학 연구소장


전화: 213) 675-6877 (LA), 213) 255-1410 (OC)
이메일: miracletouchusa@gmail.com
https://www.miracletouchusa.com

 
애완견도 에너지를 아는데 하물며 사람일까보냐
10/15/2021 07:29 pm
 글쓴이 : 미라클터치
조회 : 1,556  
   http://www.miracletouchusa.com [44]




 사진설명

기관지협착증으로 고생하던 애완견이 미라클터치를 사용후 편안하게 잠들고 좁아졌던 목구멍이 확연하게 넓어졌다.

 

#1. 7년전부터 백혈구 수치가 낮아져 고민 중이던 40대 후반의 여성이 미라클터치를 만나 2년 여 만에 정상수치로 찾아온 것은 무엇 때문일까. 바로 병의 뿌리인 뼈를 다스려 주었기 때문이다. 매일 침봉형, 깔판형, 발찌형 등으로 골반과 온 몸의 뼈 속 독소인 산화철을 제거해주자 뼈의 기능이 정상적으로 찾아오는 기쁨을 맛보게 된 것이다.

#2. 혈소판 수치가 낮고 늘 냉증으로 한여름에도 속내의를 입고 살아야만 했던 70대 여성이 미라클터치를 사용해 무려 9가지 이상의 병에서 해방된 것 또한 병의 뿌리인 항문과 질 내부의 대, 소변 독소를 없애주고 동시에 골반과 흉추, 경추를 샅샅이 터치해 주었기 때문이다. 코로나 시대에 병원도 제대로 오갈 수도 없는 상황에서 집에서 자가치유 할 수 있어 더없이 좋았다고 털어 놓았다.

상기의 두 여성처럼 혈액과 관련된 두 병에서 자유로워진 것은 단순히 어떤 약을 복용해서가 아니라 피를 만들어내는 인체의 근본인 뼈를 다스려 그 기능을 복원시켜 주었기 때문이다.

뼈는 하루아침에 나빠지지 않는다. 특별히 꼬리뼈를 포함한 천골은 대략 나이가 50, 60이 넘어설 때 삐걱대며 염증을 동반한다. 마치 치아에 치석이 끼면 흔들리고 잇몸이 내려앉듯이 뼈와 뼈가 만나는 관절도 골석이 끼게 된다. 문제는 몸 속 깊이 들어가 있는 골석을 제거할 방법이 없어 속수무책으로 당하는 것이다. 그렇다고 살을 째서 관절마다 해부를 할 수도 없는 노릇이다.

그래서 이 골석을 어떻게 제거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 고민을 하다 미라클터치가 이 세상에 나오게 된 것이다. 하늘에너지 즉 태양빛의 열기와 번개의 전기를 피뢰침 원리로 받아들여 뼈 속에 갖다 대면 뼈 독소가 피부와 대, 소변으로 섞여서 배출이 된다.

많은 분들이 어떻게 그것이 가능하냐며 도대체 믿지를 않는다. 하지만 에너지 흐름을 잘 느끼는 분들은 1분만 갖다 대도 온 몸에 에너지가 흘러 들어가는 것을 금방 느낀다. 그만큼의 파워가 있어야 독소가 터져 나온다. 배터리로 작동하는 기계는 새발의 피에 불과하다. 이런 것은 통증완화에 조금 도움이 될 수 있지만 뼈 속 깊이 침투하지 못한다.

#1번 사례에 나온 여성은 무려 7년 만에 백혈구 수치가 정상으로 찾아오자 이번에는 자신의 애완견에게도 사용해봐야겠다는 생각이 문득 들었다고 한다. 어언 10살이 된 말티즈 종의 애완견이 시름시름 앓고 힘이 없어지고 나이가 든 강아지에게 흔히 나타나는 기관지협착증으로 고생을 하고 있어 자신이 쓰던 발찌형을 목에 걸어주고 목 주위에 펜타곤형을 갖다 대자 처음엔 거부반응을 일으키다 이내 적응이 되어 생기가 도는 모습을 몸소 목격하게 된 것이다. 그래서 이번에는 깔판형을 등 뒤에 대주고 골강판형을 항문 주위에 받쳐주고 대형 침봉형(일명 항공모함)을 배 주위에 갖다 대자 어느새 애완견이 새근새근 잠을 자게 된 것이다. 어느 날은 침봉형을 가랑이 주위에 갖다 대자 이내 사타구니를 벌리는 놀라운 모습을 보게 된 것이다. 그 때 이 여성은 동물이 사람보다 더 에너지를 잘 느끼는 구나생각을 했다고 한다.

참 많은 분들이 이런 저런 병으로 고생을 한다. 그런데 평생을 살아오면서 집과 자동차를 사는데는 투자를 하지만 정작 자신의 몸에는 아까워한다. 좀 더 지혜로울 필요가 있다.

성경에도 있듯이 근심이 누적되고 몸이 지치면 뼈가 마르게 된다. 즉 혈기가 마르면 중풍이 찾아온다. 중풍은 머리에서 터지지만 그 전에 이미 뼈가 말라 있어 온 몸의 소통이 막혀 결국 머리에서 터지는 것이다.

당뇨 또한 뼈가 말라 다리로 가는 기운이 막혀 찾아오고 아울러 뱃속에 변독이 가득 들어차 생긴 가스로 인해 당분해를 막아 생기는 병이다. 각종 통증도 뼈 속 독소가 들어차 열()이 만들어지고 이것이 염증(炎症)으로 커져 생긴다. 오늘부터 생명의 본체인 뼈를 다스려 아프지 않고 장수를 누려보자

연락처 엘에이 213-675-6877 주소 3544 W Olympic blvd #212 한국 종합의료원 건물내 , 풀러턴 213-255-1410 주소 653 W Commonwealth ave Fullerton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공지 만병은 골반과 뱃속 누적된 변독에서 시작된다 09/03/2021 3028
공지 18. 똥배, 똥파리와 똥색의 상관관계 08/24/2021 444
29 애완견도 에너지를 아는데 하물며 사람일까보냐 10/15/2021 1557
28 병체의 사흑세계 -(1)흑뇌, (2)흑각, (3)흑충, (4)흑연 10/04/2021 326
27 요실금이 사라지고 발기 능력이 달라졌어요 09/29/2021 578
26 허리 디스크는 골반 독소 없애야 탈출 09/29/2021 101
25 암(癌)을 예방하고 전이 막으려면 항문 청소부터 해야 09/22/2021 726
24 왜 발가락이 휘고 어떤 신발과 양말을 신어야 좋아질까 09/15/2021 605
23 만병은 골반과 뱃속 누적된 변독에서 시작된다 09/03/2021 3028
22 불면증, 이명, 고혈압을 한꺼번에 잡는 법 09/01/2021 494
21 병, 질, 환을 알아야 우울증 등 마음의 병서 해방 08/30/2021 425
20 암을 예방하고 전이 안되려면 항문 청소를 해야 08/26/2021 556
19 19. 요실금, 전립선염이 사라지고 발기 능력이 살아났어요 08/25/2021 362
18 18. 똥배, 똥파리와 똥색의 상관관계 08/24/2021 444
17 17. 잔기침, 가래 그리고 천식 08/24/2021 231
16 16. 이명, 비문증 08/24/2021 170
15 15. 교통사고 후유증과 통증 08/24/2021 160
 1 |  2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