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최의 무용이야기

칼럼니스트: 진최

진 발레스쿨 원장, 한미무용연합회장

3727 W. 6th Street Ste 607 Los Angeles, CA 90020
323) 428-4429
웹사이트: http://www.balletjean.com
이메일: koaballet@yahoo.com

 
78. 우리 아이 발레를 배우면서 인성을 배운다.
09/16/2019 01:06 am
 글쓴이 : 발레리나
조회 : 2,145  
   http://www.balletjean.com [387]



우리 아이 발레를 배우면서 인성을 배운다.


 각 유치원마다 졸업식에 무용발표회가 있다. 졸업식에서 빠지지 않는 순서가 바로 아이들의 재롱잔치다. 재롱잔치라고 해서 단순한 아이들의 재롱이 아니다. 예능교육의 일환으로 무용선생님을 모시고 일주일에 한 번씩 유아발레 전문교육을 통하여 일 년 전부터 발표회를 준비한다. 처음 무용을 시작할 때는 줄을 설 줄도 모르고 자기 순서를 기다릴 줄도 몰라 친구와 싸우며 먼저 하겠다고 울던 아이들이 이제는 진지한 표정으로 발레, 재즈, 힙합까지 척척 해내며 율동이 끝나면 발레 동작으로 멋있게 인사를 하는 아이들의 자신감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어리광만 부리던 내 아이가 이젠 어느 학교에 가더라도 혼자서도 척척 할 수 있는 준비된 아이가 되어 버린 것에 부모님은 깜짝 놀라며 대견해하며 내 아이의 춤추는 모습을 한 장면이라도 안 놓치려고 열심히 비디오와 사진을 찍는다. 재롱잔치를 준비하고 발레를 배우는 과정에서 아이들은 단순한 무용 율동 동작만 배우는 게 아니다. 이 시기에 무용교육이란 가장 중요한 교육이다.


 아이들은 무용을 통하여 신체적 발달과 함께 사회성을 함께 배운다. 한 번은 유치원의 한 학부모님이 발레 수업을 함께 지켜보더니 저에게 하시는 말씀이 철없는 아이들을 어떻게 가르치냐고 돈을 보따리로 싸주어도 본인은 못 할 것 같다는 말에 함께 웃은 적이 있다. 아이들 수업은 선생님의 전문 지식만으로 전달되는 것이 아니다. 아이들에 대한 따뜻한 이해와 사랑이 있어야 한다.


 때로는 지치고 힘이 들지만, 교실 문을 열고 들어가면 발레 선생님 하며 반갑게 달려오는 해맑은 아이들의 꾸밈없는 초롱초롱한 눈빛이 있어 행복하다. “ 나는 커서 진 선생님처럼 발레 선생이 될 거예요.”라고 말하는 순수한 우리 아이들을 사랑한다. 이 아이들이 나중에 사회인이 되었을 때 유치원에서 무엇을 배웠는지 무용선생님의 이름이 무엇이었는지는 기억 못 해도 마음속으로나마 유치원 시절을 생각하면서 발레가 즐겁고 재미있었고 행복했었다고 웃음 지으며 회상할 수 있을 때, 나는 더없는 보람을 느낄 것이다. 발레 교사는 나의 천직이다.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84 84. 발레 스트레칭으로 여행을 즐겁게 10/27/2019 2151
83 83. 몸치의 해결은 발레로 시작한다. 10/17/2019 2336
82 82. 나는 오페라 보는 여자. 10/13/2019 1915
81 81. 보람 있는 진발레스쿨 한국의 날 축제 공연 10/07/2019 2165
80 80. 다이어트 발레로 날씬한 몸매를. 09/30/2019 2390
79 79. 보석같은 꿈, 발사모가 함께 한다. 09/22/2019 2342
78 78. 우리 아이 발레를 배우면서 인성을 배운다. 09/16/2019 2146
77 77. 토슈즈를 처음 신는 날 09/09/2019 3085
76 76. 발레로 탄력 있는 몸매 만들기 09/01/2019 2353
75 75. 발레리나 꿈이 이루어집니다. 08/25/2019 2136
74 74. 청소년이 발레를 사랑하는 이유 08/18/2019 2114
73 73. 광복절 기념 나라사랑 예술사랑 08/14/2019 2044
72 72. 나보다 상대방을 배려하는 꼬르드 발레 08/08/2019 2386
71 71. 예술이 꽃피우다 광복절 기념 예술제 초대합니다. 07/30/2019 2199
70 70. 앗! 내 몸이 이렇게 뻣뻣할 수가... 07/21/2019 228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