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이야기

이웅진

결혼정보회사 선우 대표

  • 현) 웨딩TV 대표이사
  • 전) 우송 정보 대학 웨딩이벤트학과 겸임교수

79세 아버지의 마지막 소원 – 파트 I

글쓴이: sunwoo  |  등록일: 04.27.2015 22:23:28  |  조회수: 5336

죽기 전 마지막이라는 심정으로 왔으니, 내 심정 좀 이해해주세요. 내 딸 결

혼하는 거 보는 것이 딱 하나 남은 소원입니다.

매니저에게서 전화가 왔다.

대표님. 이분과 꼭 통화를 해주세요.”

누구신데?”

따님이 70년생인데, 대표님을 꼭 만나야 하신다네요.”

알려준 번호로 연락을 해보니 해외에서 나를 만나려고 일부러 한국에 오셨다는 것이다.

선생님. 저를 어떻게 아시고?”

신문이나 인터넷 뉴스에 많이 났잖습니까?

나처럼 노처녀 딸 둔 부모야 결혼 잘 시켜주는 사람 소식은

눈여겨서 보게 되죠. 마음이 답답하고 초조해서 가만 앉아서 세월 가는 거 보고만 있을

수가 없어서 한번 만나보려고 왔습니다.”

선생님. 그래도 오시기 전에 저랑 통화라도 한번 하시지..이렇게 오셔서 연락을 하시면

제가 부담이 되죠. 일이 잘 된다는 보장도 없는데..”

이사장..내가 올해 일흔 아홉이요. 살 날이 얼마 없는데, 연락하고, 기다리고, 할 수가

없었어요. 죽기 전 마지막이라는 심정으로 왔으니, 내 심정 좀 이해해주세요. 내 딸 결

혼하는 거 보는 것이 딱 하나 남은 소원입니다.”

이 말을 듣는 순간 가슴이 먹먹해졌다. 아버지가 지금 얼마나 딸의 결혼이 간절한 지가 마

치 내 일인양 느껴졌다.

회원 가입을 할 때 소개가 잘 이뤄질지를 판단해서 가입여부를 정하는데, 통상적으로 80

생은 10명 중 7명을 가입받지만, 75년생은 10명 중 3-4, 70년생은 1-2명으로 가입자격을

제한해서 받는다

그만큼 특히 여성은 나이가 들수록 소개가 어렵기 때문이다.

그분의 딸은 70년생이니 현실적으로는 소개가 무척 어렵다. 하지만 그래도 이역만리에서 연

로한 몸을 이끌고 나를 만나겠다고 찾아온 분의 기대를 무너뜨릴 수가 없었다. 어떻게든 성

사 시켜야겠다는 굳은 결심을 했다.

다음날로 바로 아버님과 약속을 잡았다. 그분이 설명한 딸의 프로필을 정리해봤다. 아버님

40여년 전에 이민을 가서 사업을 했고, 큰 부를 쌓은 후 퇴직해서 지금은 대저택에서 살

고 있다. 아버지에게는 딸이 둘 있는데, 변호사인 둘째 딸은 결혼을 했고, 소개를 받을 딸은

큰 딸이다. 그 딸은 한국에서는 아직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선진국에서는 유망한 분야의

전문가로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는 연구자인데, 수십만 달러 연봉을 받고 있다고 한다.

배우자로서 최고의 조건을 갖췄지만, 해외 생활이라는 특수성으로 인해 결혼하기가 어려운

상황인 것이다.

다음 날, 아버지는 한국에 거주하는 여동생과 같이 나왔다. 79세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정

도로 꼿꼿하고 당당한 분이었다. 사회에서 성공한 사람이 갖는 여유로운 분위기가 넘쳤다.

저는 한국계 사위를 두고 싶은데, 그게 어렵네요.”

언어가 통해야 결혼생활도 가능한데, 한국에서 배우자를 찾으려면 아무래도 따님이

한국말을 잘해야 하는데, 어떤가요?“

아주 잘합니다. 어릴 때부터 집에서는 한국말을 썼으니까요.”

현지에서 다른 사람을 만났을 수도 있는데..사귀는 사람이 없나요?”

딸 아이가 워낙 어려운 분야를 공부하다 보니 한창 연애할 나이에는 공부하느라 시기

를 놓쳤고요. 본인도 한국 사람과 결혼한다고 하는데, 주변에서는 마음에 드는 사람 찾

기가 어렵네요.”

좋은 환경에서 태어나 잘 자랐지만, 결혼을 하려고 하니 외국 생활이 딸에게는 불운이었던

것이다.

"40대 후반인데, 지금에서야 결혼을 적극적으로 생각하게 된 건가요?”

딸애랑 단판을 지었습니다. 내가 그랬어요. 너 결혼하는 거 보고 죽으련다. 그게 내 소

원이다..”

자기일도 바쁜 앤데, 그 나이 돼서 결혼을 하는 게 막막하겠죠. 딴에는. 그래도 부모에

게는 마음이 참 약해요.”

아버님은 어떤 사위감 보고 싶으세요?”

인간성 좋고 건강하면 됩니다.”

따님이 그렇게 조건이 좋은데, 설마 그것 뿐이실까요?”

진심입니다. 더 바랄 게 뭐가 있나요? 몸만 오면 됩니다. 남자가 한국을 못떠날 상황

이라면 딸애를 설득해서 한국에 보낼 생각도 합니다.”

그래도 거의 그곳 사람이 다된 따님이 한국 와서 사는 건 어렵죠. 거기에 가서 거주할

의사가 있는 남성을 찾아보겠습니다.”

사장님이라면 내 소원을 들어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믿을께요. 무슨 말이든.

딱 하나, 이런 사람만 아니면요. 얼마 전 아는 분 딸이 결혼 얘기가 오갔는데, 우리처

럼 기반을 잡은 분이라서 그 남자에게 정말 잘해줬나 봐요. 근데, 남자가 미국 오는데,

공항에 입고 나갈 청바지를 보내달라고 하더래요. 좋다, 좋다 해도 이런 건 아니잖아요.

그래서 결국은 결혼 안하기로 했다더군요.”

최소한의 예의가 없는 남자는 싫다는 말로 이해했다.

사실 찾아보면 그분의 따님과 같은 여성을 만나려고 하는 남성들은 의외로 많을 수도 있다.

나이가 좀 많기는 하지만, 여성의 스타일과 뛰어난 능력이 이미 나이의 한계를 뛰어넘기 충

분하다. 또한 이런 여성을 만나고 싶어하는 것이 남성들의 로망이기도 하다. 하지만 아버지

는 그 지역사회에서만 살기 때문에 그런 사실을 모른다.

그분은 거기서 다른 약속이 있다고 해서 나만 자리에서 일어섰다. 그러다가 갑자기 생각나

는 얼굴이 있었다. 그분 따님보다 4년 연상의 미혼으로 명문대를 졸업하고 방송국에 근무하

는 남성이었다.

거기까지는 좋았는데, 지인의 보증을 섰다가 큰 돈을 잃고, 그 빚을 갚느라 경제력이 바닥

인 상황이었다. 그래도 인정을 받고 평판 좋게 살아온 터라 여성 보는 눈은 높았다. 본인은

찾는 느낌 좋은 여성은 경제력이 없으니 만나기가 힘들었다. 하지만 본인은 그런 현실을

인정하고 싶지 않으니 결혼이 매우 어려웠다.

그에게 무작정 전화를 걸었다.

 

The Last Wish of 79-year-old Father

 

“Please understand me for pleading with my last wish on earth is to see my daughter getting married.”

I got a call from one of my staff couple managers.

“Mr. Lee, you’ve got to talk with this gentleman yourself.”

“Who?...”

“A dad, having a daughter born in 1970. He insists talking with you.”

As I called the number my staff gave me, an elderly gentleman picked up the call. He flew here to Seoul from overseas with a specific mission to meet me.

How did you know my name?”

“I saw you on media, in newspaper, internet news, you know. A parent, like myself, having single kids, especially old kids, just know well-known matchmakers like you, Mr. Lee. I am anxious and desperate, and just can’t let time slip away without doing anything about it. So, I am here to seek your help.”

“Okay, I understand, sir. But, at least you should have called me first before flying over here. I am a bit bewildered. Also, there is no guaranteeing that things will work out for you and your daughter, you know.

“Mr. Lee, I am 79 this year. I simply haven’t got enough time to call, wait and keep waiting. This is my last wish in my life. Hope you to understand a father’s desperation. I am dying to see my daughter get married before I leave this world, you know.”

That instant, I felt deeply moved. I could fully sympathize with this elderly father’s seriousness over his daughter’s marriage.

When we accept members, we usually consider age compatibility. Out of 10 born in 80s, we accept around 7 as our members; accept 3-4 out of 10 born in 75; and 1-2 out of 10 born in 70s. Especially women in older age group have less chance getting matched.

His daughter was born in 1970, so it IS a tough case. Even so, I couldn’t disappoint this gentleman who flew all the way from distant place at this old age for his daughter. I decided to mobilize all I got to help him realize his wish.

I went out to meet this gentleman the next day. I got his information and the daughter’s profile from him.

The father immigrated to the U.S. 40 years ago, and made a great fortune from a business. Currently he is retired and lives in a big residence. He got two daughters. The No.2 girl, who is a lawyer, is married. The elder daughter is the single one we were talking about. She is a world-famous researcher in a field not familiar in Korea however well known in advanced nations as a promising field. She is earning six digit annual salary. Although she is a top spouse material, she is having some difficulty in this marriage front due to what is a so-called handicap of ‘living abroad.’

.

The next day, the father came out to meet me with his younger sister living in Seoul. He was pretty much in good shape and projected self-confidence, unbelievably so for his age of 79. He had a generous ambiance that comes from a successful person.

“I would like to have a son-in-law of Korean lineage. But it is hard...”

“How fluent is your daughter’s Korean? I mean, a good marriage life is based on good communication using the same language. So

“Oh, no problem. She speaks Korean just fine. Our family have used Korean in the house since she was a child.”

“She could be seeing a man where she livesDoes she have any relationship now?”

“My girl spent her prime years only studying, since she chose a hard subject to study. She also wants to marry another Korean, but it is hard to find a right one from nearby.”

She was born to a fine family, and grew up in a fine environment. But now that she needs someone to marry, it works against her marriage that she was born and grew up in a fine foreign environment.

“She is already in her late 40s. Is there a reason why you got serious about her marriage now?”

“I gave her an ultimatum that I need to see her get married before I die, that her getting married is my last wish in life.”

“She must be busy up to the ears in her career and everything, and it should come as real challenge for her to marry someone now. But, you know, she is a sweet girl to us, and she listens to me.”

“So, what do you want from a guys as her husband material?”

“Just good personality and healthy body.”

“Do you really mean it? I mean, since your daughter has such an excellent profile

“I do mean it. What more would I expect? I only need the man to come to the U.S. Or, if the man can’t leave Korea, I am even willing to persuade my daughter to come here.”

“Well, that doesn’t sound like an option, since your daughter is like an American, and it wouldn’t be easy to adapt herself to this society. I will look for a man willing to move to the U.S. and live there.”

”I get the feeling that you, Mr. Lee, are the person who can make it happen. I will totally trust you, whatever you say. But, just one story I would like to tell you. Recently, one of my acquaintances wanted his daughter to get married to a Korean guy. They were introduced to a guy living in Korea. This friend of mine was also well established in the U.S. He was very supportive for this would-be son-in-law. And this guy got so spoiled as to even tell them to buy him a nice pair of jeans to wear when coming to the U.S. That was the last straw. He thought it was way out of line, and they finally called off the marriage plan.”

I shared his concern as he doesn’t want a rude guy like this man.

Actually there could be a lot of fine single men wanting to see ladies like this gentleman’s daughter. Although she is rather mature in age, her other capabilities are sufficient enough to make even. Maybe this gentleman doesn’t know this since he stayed within his own community abroad for a long period.

A person suddenly popped up in my mind. There is a single guy 4 years older than she is, a graduate from a prestigious college here and currently a staff member of a broadcasting corporation. However, he has his own downside. He co-signed a loan for his friend and it backfired. Now he has to pay off the debt for his friend. As a result, his financial standing is all time low. Still, he maintains good reputation and his expectations on women still hover high. So he has been struggling in his endeavor to get married due to this reality gap.

I called him right away.

 

to be continued in the Part II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전체: 903 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