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 동안 쌓아둔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s://www.couple.net/en

 
스스로 만든 벽을 깨야 좋은 사람이 보인다.
02/09/2014 06:19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9,052  


스스로 만든 벽을 깨야 좋은 사람이 보인다.
 
40대 초반의 직장인 H씨는 얼마 전 비슷한 연령대의 학원 강사와 소개팅을 했습니다. 30대까지는 더 늦기 전에 결혼을 해야 한다는 초조함에 스스로를 재촉한 면이 있었지만, 40대에 들어서면서인연이면 어떻게든 만난다는 생각에 여유가 생겼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예전 같으면 절대 만나지 않았을 여성들도 만나고, 꼭 이성으로서가 아니라 친구처럼 얘기도 하게 되었다는군요. 그러면서 호감도 생기곤 했는데, ‘좋은 여자가 이렇게 많은데, 왜 지금까지 못만났을까?’라는 생각까지도 하게 되었답니다.
 
40대 여성과의 만남도 마음의 여유를 가진 결과물이라고 할 수 있는데, 그녀를 만나면서 어떤 사람들이 왜 결혼을 늦게 하는지를 알게 되었습니다. 그녀는 보통의 4년제 대학을 나왔고, 집안과 직업, 외모가 평범한 편인데, 결혼에 대한 편견이 강한 편이었습니다.
 
가장 최근의 연애 상대가 2살 연하였는데, 공기업 중간 간부급으로 연봉이 1억에 육박하고, 외모도 괜찮고, 자기 명의의 집도 있는, 결혼상대로서 꽤 괜찮았다고 합니다. 그런데 왜 결혼을 안했느냐고 묻자, 고졸 출신이어서라고 하네요.
 
H씨가 보기에 지금도 그녀는, 이러이러한 남자도 거절했다는 자만심으로 너무나 까다로운 잣대를 상대에게 들이대고 있었습니다. 아마 그녀는 아무리 좋은 상대를 만나도 단 하나의 결점 때문에 거절할 것이고, 그래서 평생 혼자일 거라는 것이 그녀를 만난 소감이었습니다.
 
혹 그녀의 콧대가 높아서가 아니라 그녀가 포기 못하는 조건이 학력이었는지도 모릅니다. 그리고 마흔이 넘도록 싱글인 것은 자신에게도 문제가 있기 때문이라는 생각에서 그녀를 부정적으로 보는 건지도 모릅니다. 여러분들의 생각은 어떠세요?
 
남성1 : 고졸에 공기업 중간 간부급이라면 대단히 능력있고, 성실한 사람이다. 지금은 학벌보다 능력이 중요한 시대 아닌가. 직업 못 구한 박사들도 수두룩한데. 나라면 오히려 그가 고졸이라는 것에 더 큰 점수를 줄 것 같다.
 
여성1 : 나는 영업직에 종사해서 많은 사람을 만나는데, 자기 치장에 큰 돈을 쓰는 사람치고 실속있는 사람 못봤다. 대학을 나오지 않았다고 그 사람이 열등하다는 생각은 사회가 만든 편견일 뿐이다. 실제 사회생활을 해보면 sky대 나온 것보다 인성과 인격이 더 중요하다는 것을 알 것이다. 그 여성은 사회생활을 잘못했거나 뭔가 비뚤어진 생각을 갖고 있는 것 같다.
 
남성2 : 사람마다 절대 포기하지 못하는 부분이 있는 거고, 그녀에게는 그것이 학벌일 수도 있는데, 무조건 눈이 높다거나 생각이 잘못되었다고 비난하는 것은 그 또한 편견이 아닌가.
 
여성2 : 남자건, 여자건, 나이가 들수록 보상심리는 더 강해진다. 이 정도의 사람과 결혼을 한다면 벌써 했을 거라면서. 마흔이 넘었다면 성취한 부분도 많을 거고, 자신이 많이 가졌으니, 조금 덜 가진 사람과 결혼할 수도 있을 것 같지만, 많이 가질수록 그것을 지키고 싶어하는 마음도 커지는 것 같다.
 
남성3 : 나이가 차도록 결혼 못하면 뭔가 문제가 있을 것이라는 것이 사회 통념이다. 40이건, 50이건, 자신이 바라는 이성상이 있는 것인데, 왜 남들이 그걸 평가하는 걸까? 그렇다면 H씨는 왜 지금까지 혼자인가를 묻고 싶다.
 
여성3 : 그녀에게 묻고 싶다. 학벌은 빵빵한데, 다른 조건이 별로인 남자에 대해서는 어떻게 생각하는지를.
 
그렇게 찾던 파랑새가 가까이에 있었듯이 좋은 사람도 사실은 가까이에 있는데, 스스로 만든 벽에 가려서 보지 못하는 것은 아닐까요? 상대에게 너무 까다로운 잣대를 들이대지 말고, 유연한 시선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Break Down Your Own Barrier, and You Will See, Finally!
 
H’ is a guy in early 40s.  He recently was introduced to a lady who’s teaching at a private institute.  He was very anxious about getting married in his 30s.  However, as he entered 40s, he got rather comfortable about his being single in the belief that there should be his the other half somewhere in the world, and the she will show herself sooner or later.
 
So, he doesn’t mind being introduced to women whom he never wanted to be associated with before.  He can take women as good friends, not necessarily as would-be spouse.  Now, he comes to think of it and wonders how could he not find a good woman, when the world is full with such fine ladies!
 
His new relationship with this women is the product of his peace of mind.  Through meeting her, he could learn why some people have hard time getting married.  She is a regular university graduate.  She is a just regular woman in her look, family, job, etc.  However, she had a rather high standard in picking her spouse.
 
Her most recent date before ‘H’ was a manager of a public corporation, and 2 years younger than she is.  He was not bad at all as a would-be husband, with annual salary of $100K, good look, a house to himself, etc.  And she didn’t take him to marry.  The reason being ‘he is not a college grad’!
 
H’ felt this woman was full with self-conceit that “those guys were not good enough for her…”  Probably she may keep doing this, driving away a fine guy after another, because of just one deficiency.  She may never be able to get married.
 
Probably, she wasn’t having a haughty eye, but just couldn’t compromise on this education level issue.  Maybe, ‘H’ is negatively prejudiced on her given the fact she wasn’t able to get married until after her 40s.  What is your thought?...
 
Man 1: If he has only high schooling and now worked himself up the ladder to become a manager of a public corporation, he is indeed a capable and diligent guy.  Nowadays it is the ability that matters, not the schooling.  There are lot of jobless masters’ and Ph.D’s.  He deserves a lot better recognition that this.
 
Woman 1: Since I am engaged in sales, I get to meet numerous kind of people.  There are people spending a fortune on their appearance, and none of them are worthy enough.  If a person is looked down upon just because he doesn’t have a college education, it is only a useless prejudice we should get rid of.  As you are interacting with people in the society, you will shortly learn that good characters and personality is far more important than earning a degree from Ivy Leagues.  That woman doesn’t seem to have a right thought, or her mind is pretty much biased.
 
Man 2: Everyone has something he can never compromise on.  So she might happen to take schooling real seriously.  We shouldn’t blame her so easily for being peculiar about schooling.
 
Woman 2: As you – whether you are a man or a woman - get older, you want to be compensated more and more.  You may want to meet really high-calibre partner since you’ve waited for such a long period. Since she is over 40, perhaps she has accomplished a lot and owns a lot by now.  And she may want to keep what she has by meeting someone with even more possessions.
 
Man 3: There’s pervasive misconception about staying single into old ages, i.e. that guy (or woman) must have something seriously wrong since he is still not married at this age…  You may be in your 40s or in 50s.  Still you are entitled to keep your own ideal type in your mind.  What is wrong with it?
 
Woman 3: I want to ask her this question: How would she think about a man, only with an excellent schooling and no other qualifications what-so-ever.
 
The blue bird has always been right near you.  Your perfect partner may actually be right under your nose.  And is it perhaps because of your own barrier that is blocking your vision?  You’d better get rid of the stringent criteria to measure up your partner.  Instead, what you need is wide-angled scanning eye for finding good things in people you meet.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라디오코리아의 모든 게시물에 대해 게시자 동의없이 게시물의 전부 또는 일부를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 등의 행위는 게시자의 권리를 침해하는 것으로 원칙적으로 금합니다. 이를 무시하고 무단으로 수정 · 복제 · 배포 · 전송하는 경우 저작재산권 침해의 이유로 법적조치를 통해 민, 형사상의 책임을 물을 수 있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In principle, all posts in Radio Korea are prohibited from modifying, copying, distributing, and transmitting all or part of the posts without the consent of the publisher. Any modification, duplication, distribution, or transmission without prior permission can subject you to civil and criminal liability.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64 과거를 과하게 대하지 말라 04/06/2014 7422
263 이런 여자는 피하라 03/30/2014 12033
262 이런 사람은 피하라 03/23/2014 8200
261 당신의 결혼을 새롭게 설계하세요 03/16/2014 6444
260 여자는 외모를 안본다고 03/09/2014 9355
259 종교가 다르면 사랑도 힘들까 02/23/2014 9103
258 정치성향도 한번 따져보라 -대화 통하는 상대를 원한다면.. 02/16/2014 6976
257 스스로 만든 벽을 깨야 좋은 사람이 보인다. 02/09/2014 9053
256 손 맛 좋은 여자, 정리정돈 잘하는 여자 02/03/2014 13024
255 좋으면 좋다, 싫으면 싫다, 이것이 최고의 매너 01/26/2014 15800
254 내려놓을 건 내려놓자 01/20/2014 8790
253 좋은 점만 있거나 나쁜 점만 있을 수는 없다. 01/12/2014 4650
252 집안 좋은 여자. 부담되시나요 01/05/2014 15266
251 사랑과 우정 사이, 당신은 어느 쪽 12/29/2013 14698
250 남녀 차이는 성격 차이 12/22/2013 15884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