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웅진의 결혼이야기

Since1991.
누구를 만나 결혼하느냐에 따라 인생의 방향이 결정되기도 합니다. 이웅진의 결혼이야기를 통해 인연의 중요성과 결혼의 행복함을 이야기하고자 합니다. 그 동안 쌓아둔 연애의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홈페이지: https://www.couple.net/en

 
거절은 더더욱 매너있게 하라
07/05/2013 03:32 pm
 글쓴이 : sunwoo
조회 : 6,719  



30대 초반의 직장녀 Y씨는 얼마 전 소개를 받았는데요 근래 가장 마음에 드는 상대였다고 합니다첫 만남에서 좋은 인상을 받은 그녀는 그의 애프터를 애타게 기다렸을테지요.

 

하지만 사흘이 지나도록 아무 연락이 없었습니다그녀는 고민 끝에 짧은 문자를 보냈습니다.

"바쁘신가 봐요?"

몇시간 후 그녀의 핸드폰을 울린 그의 답변은 이랬습니다.

"..지방출장 다녀왔습니다.."

 

그녀는 '.. 출장 다녀오느라 나한테 전화 못한 거구나..' 이렇게 좋게 해석을 했습니다.

그리고는 또 기다림의 나날들애간장을 태우며 보낸 1주일결국 그녀는 그에게 돌직구를 날렸습니다.

"제가 그쪽이 바라던 스타일이 아닌가 보네요.." 그는 바로 답장을 보내왔습니다.

"좋은 분이니 좋은사람 만나실 거예요.."

 

속은 상하겠지만그녀로서는 그의 마음을 일찍 알아차린 게 다행이지요이렇게도 안하고 상대의 자존심을 상하게 하는 사람들도 많거든요남녀가 만나면 어떻게 좋은 일만 있겠습니까서로 마음에 안들 때도 당연히 있는 건데문제는 상대의 마음을 안거스르고 잘 마무리하는 것이지요.

Y씨는 거절의사를 전달받은 것이 낫다고 생각하지만그렇게 대놓고 거절당하면 상처받으니까 차라리 연락을 안하는 게 낫다는 분들도 있습니다.

거절하는 입장에서 어떻게 의사표시를 해줘야 상대방이 덜 상처받을까요?

 

1. 완곡하게 거절의사를 표시하는 게 낫다.

 

*무응답은 무시하는 것 같아 기분이 안좋다.

*연락이 없으면 혹시나 하다가 결국은 더 허탈하고 힘들어진다.

*의사표시를 분명히 하는 것이 상대에 대한 최소한의 예의일 것 같다.

*말하기 미안해서 연락 안하는데그것은 희망고문이다괜한 희망 갖게 하지 말라.

 

2. 그냥 연락을 안하는 게 낫다.

 

*그렇게 거절 통보를 받으면 마음이 너무 안 좋을 것 같다.

*상대 연락이 안오면 자연스럽게 포기가 된다굳이 연락해서 기분나쁘게 할 필요가 있나?

*그만 만나자는 얘기 듣고 좋아할 사람 어딨나굴욕감 느끼기 십상이다.

 

거절할 때 의사표시하는 게 좋은지연락 끊는게 좋은지는 개개인의 의견차가 있습니다다들 잘 만나고또 잘 헤어지는 것 같은데만남 만큼이나 헤어짐도 어려움이 있네요.

어떤 여성분 얘기를 들으니, 1-2번 만나고 거절의사를 밝히면 몇 번 안만나고 어떻게 판단을 하느냐고 뭐라고 하고그래서 다음번에 만난 남성과는 1개월 정도 만나다가 거절했더니 싫으면 처음부터 아니라고 하지시간낭비하게 했다고 하더랍니다.

누군가에게 좋은 방법이 또 다른 누군가에겐 그렇지 않을 수 있다는 거지요어떤 경우이건 그 상황을 모면하려 하지 말고,상대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그리고 진정성이 중요하겠지요.

DISCLAIMERS: 이 글은 각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column is written by the columnist, and the author is responsible for all its contents. The us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is article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is information.

 
 

번호 제   목 날짜 조회
238 데이트 비용 100%, 많이~쓰는 남성들께 몇 말씀! 09/29/2013 23260
237 잘나가는 남성들, 손절매 하세요! 09/23/2013 8329
236 '평범한' 사람에게 감춰진 엄~청난 진실 09/12/2013 9235
235 남자가 말하는 괜찮은 사람, 여자가 말하는 괜찮은 사람 09/05/2013 11491
234 [글로벌 리서치] 이상형 구성의 9가지 조건 08/26/2013 7646
233 남녀사이의 생리현상 08/23/2013 13526
232 제발 앞을 보세요! 사랑은 마주 보는 것이 아닙니다. 08/20/2013 17639
231 이상형과 결혼할 수 없다면 08/14/2013 6742
230 그녀가 연애에 실패하는 이유 08/07/2013 8784
229 이런 사람과는 절대 결혼하지 마세요 08/01/2013 10966
228 맞벌이에 대한 시시콜콜 07/25/2013 5006
227 사랑하는 사람의 과거, 어찌할까요 07/22/2013 5489
226 나와 식성이 너무 다른 당신, 어찌하오리까 07/15/2013 4823
225 거절은 더더욱 매너있게 하라 07/05/2013 6720
224 남자들은 정말 여우 같은 여자를 좋아하나요 06/28/2013 23288
   41 |  42 |  43 |  44 |  45 |  46 |  47 |  48 |  49 |  50    


DISCLAIMER : 이 칼럼의 글은 해당 칼럼니스트가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