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연, 전 부치는 스케일도 어마어마하네 "어깨 삐걱거려"

글쓴이: Cherru  |  등록일: 09.22.2021 11:10:38  |  조회수: 562
배우 이승연이 추석을 맞아 전 부치는 실력을 뽐냈다.

21일 이승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열전모드"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업로드 했다.

사진에는 이른 시간부터 혼자 전 부치기에 한창인 이승연의 모습이 담겼다. 테이블 위에는 육전부터 대구전, 고기완자, 버섯, 깻잎, 호박 등 다양한 종류의 전들이 빼곡히 놓여 있다.

이승연은 "정성스레 부쳐놓으니 벽돌깨기미션클리어처럼 뿌듯하네. 아침에 고거했다구 어깨가 삐걱거리는건 안비밀"이라며 "할일이 태산. 괜찮아 추석 끝나고 쉬면 되지 뭐. 크으 쉴수있을까~~"라고 연휴에도 바쁜 일정을 전했다.

그는 이어 "대보름 한가위 비가 오다니 이런. 모든 걱정 근심 한가위 빗줄기에 다 떠내려 가길. 이제부터 시작이야. 다 주거쓰ㅋㅋㅋ 에너지 팡팡. 싸랑해요 한가위" 등의 해시태그를 덧붙여 덕담을 건넸다.

한편 이승연은 1992년 미스코리아 대회에서 3위인 미(美)에 오르며 연예계에 데뷔했다. 2007년 2살 연하의 사업가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DISCLAIMERS: 이 글은 개인회원이 직접 작성한 글로 내용에 대한 모든 책임은 작성자에게 있으며, 이 내용을 본 후 결정한 판단에 대한 책임은 게시물을 본 이용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라디오코리아는 이 글에 대한 내용을 보증하지 않으며, 이 정보를 사용하여 발생하는 결과에 대하여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This article is written by an individual, and the author is full responsible for its content. The viewer / reader is responsible for the judgments made after viewing the contents. Radio Korea does not endorse the contents of the articles and assumes no responsibility for the consequences of using the information.